전주시, 치매환자 가족의 돌봄 부담 줄인다!

전주시보건소, 치매 환자 가족과 보호자, 돌봄기관 종사자 대상 돌봄부담분석 검사 추진

김영숙 기자 | 기사입력 2024/03/27 [10:19]

전주시, 치매환자 가족의 돌봄 부담 줄인다!

전주시보건소, 치매 환자 가족과 보호자, 돌봄기관 종사자 대상 돌봄부담분석 검사 추진

김영숙 기자 | 입력 : 2024/03/27 [10:19]

 

▲ 전주시, 치매환자 가족의 돌봄 부담 줄인다!


[전북뉴스 인터넷신문=김영숙 기자] 전주시가 치매 환자를 돌보는 가족들의 돌봄 부담을 파악해 맞춤형 지원에 나서기로 했다.

전주시보건소는 치매 환자를 돌보는 가족과 보호자, 돌봄기관 종사자 등을 대상으로 치매 환자를 돌보며 경험한 다양한 어려움과 부담의 정도에 대해 상담하고, 필요한 정보와 지원을 모색하기 위해 ‘돌봄부담분석 검사’를 제공한다고 27일 밝혔다.

돌봄부담분석은 심층 상담 및 우울 정도 검사, 부양 부담 평가, 신경정신행동 증상 부담 검사, 치매 태도 척도 검사 순서로 진행되며, 그 외 가족들이 느끼는 다양한 어려움과 지원에 관한 상담도 받을 수 있다.

보건소는 검사 결과 우울 정도와 부양 부담 평가가 높게 나온 대상자에 대해서는 집중관리군으로 분류해 6개월 동안 추적 관리하는 한편, 마음치유센터의 마음치유 프로그램 및 심리상담 서비스를 연계해줄 예정이다.

또한 전주시 치매안심센터에서 운영하는 헤아림 가족교실, 자조모임 등 다양한 힐링프로그램에 참여할 수 있도록 조치하는 등 가족들이 치매 환자와 스스로를 건강하게 돌볼 수 있도록 다양한 가족지원프로그램을 추진할 방침이다.

이와 함께 전주시보건소는 치매가족 간 정보교류를 지원하고, 돌봄가족의 스트레스 해소를 위해 봄과 가을 연 2회에 걸쳐 ‘힐링나들이’도 추진할 계획이다. 자세한 사항은 전주시치매안심센터로 문의하면 안내를 받을 수 있다.

전주시보건소 관계자는 “돌봄부담분석 검사는 상담과 심리검사로 이루어져 시간이 많이 소요되는 만큼 사전에 전화 신청 후 방문하면 신속하게 검사를 받을 수 있다”면서 “치매를 겪는 가족을 돌보느라 지친 시민들에게 위로와 실질적인 도움이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관련기사목록
포토뉴스
이동
메인사진
[전북뉴스포토] 2023년도 제1회 완산구민과 함께하는 송년음악회
  • 썸네일>
  • 썸네일
  • 썸네일
  • 썸네일
  • 썸네일
  • 썸네일없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