남원시, 치매환자 돌봄 사각지대 완벽 해소!

전국 최초 치매환자 돌봄

김현주 기자 | 기사입력 2024/03/29 [11:12]

남원시, 치매환자 돌봄 사각지대 완벽 해소!

전국 최초 치매환자 돌봄

김현주 기자 | 입력 : 2024/03/29 [11:12]

 

▲ 남원시, 치매환자 돌봄 사각지대 완벽 해소!


[전북뉴스 인터넷신문=김현주 기자] 남원시는 치매환자 돌봄 사각지대를 해소하기 위해 남원시 치매안심센터 교육실에서 돌봄 수행인력 26명(전담사회복지사, 돌봄지원사)을 대상으로 사회복지학, 간호학, 작업치료학 전문 교수를 초빙하여 역량강화교육을 3일간(2024. 3. 26 ~ 3. 28.) 실시했다.

선제적이고 체계적으로 치매관리사업을 추진해온 남원시는 돌봄이 필요한 치매환자에게 돌봄의 부재가 발생하여 치매가 악화되고 존엄성이 상실하는 문제들을 해결하고자 기존 치매안심센터 업무인 치매 예방과 치료영역을 넘어 전국 최초로 치매환자에게 직접 돌봄서비스를 제공하는 '치매환자 돌봄 사각지대 해소사업'을 구축하고 적극 추진하고 있다.

돌봄 수행기관 3개소(남원사회복지관, 남원시노인복지관, 지리산노인복지센터)를 통해 전문적인 돌봄을 제공하는 중 세심한 돌봄과 촘촘한 치매관리가 이루어질 수 있도록 3개 분야의 전문교수(사회복지학-광주대학교 사회복지학 정희경 교수, 간호학-원광대학교 간호학과 송은주 교수, 작업치료학-부산보건대학교 작업치료과 김소중 겸임교수)를 초빙하여 복지와 치매에 대한 이해, 치매환자 소통기법, 인지자극의 중요성 등의 내용으로 돌봄 역량을 강화하는 교육을 진행했다.

실제로 돌봄을 수행하는 인력들이 이 자리를 통해 치매환자를 이해하고 효과적으로 돌봄을 제공하는데 필요한 전문적인 지식과 기술, 노하우 등을 습득하고 치매환자 관리 역량이 향상되어 교육 대상자들의 큰 호응과 만족을 얻었다.

최경식 남원시장은 “이번 역량강화 교육을 통해 치매환자 돌봄 수행인력들의 돌봄 수준이 향상되어 치매환자들의 치매증상이 악화되는 것을 방지하고 존엄성을 보호받을 수 있는 치매로부터 안심할 수 있는 남원시가 되길 바란다.”며 “앞으로도 우리시는 고품질의 돌봄 서비스를 제공할 수 있도록 지속적으로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관련기사목록
포토뉴스
이동
메인사진
[전북뉴스포토] 2023년도 제1회 완산구민과 함께하는 송년음악회
  • 썸네일>
  • 썸네일
  • 썸네일
  • 썸네일
  • 썸네일
  • 썸네일없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