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창군, 새 생명 탄생을 위한 건강한 임신·출산 지원 확대

남연우 기자 | 기사입력 2024/04/01 [09:37]

고창군, 새 생명 탄생을 위한 건강한 임신·출산 지원 확대

남연우 기자 | 입력 : 2024/04/01 [09:37]

[전북뉴스 인터넷신문=남연우 기자] 고창군이 4월부터 임신을 준비중인 부부(예비 신혼부부·사실혼 포함)에게 생식건강과 관련된 필수 가임력 검진비를 지원한다고 밝혔다.

‘가임력 검진비 지원’은 올해 첫 시행되는 임신 사전건강관리 지원사업이다. 여성은 난소기능검사(AMH), 부인과 초음파(최대 13만원), 남성은 정액검사 등(최대 5만원) 한도 내 실비를 지원받을 수 있다.

검진희망자는 주소지 관할 보건소에 신청하고, 보건소에서 발급한 검진요구서를 지참해 검진의료기관에서 검사를 시행한 후 비용 청구하면 된다. 검진 가능한 의료기관은 4월1일부터 e보건소 공공보건포털에 게재될 예정이다.

또한, 난임부부의 경제적 부담 완화를 위한 ‘냉동난자 보조 생식술 지원사업’이 4월부터 시행한다. 난임부부(사실혼 포함)가 냉동한 난자를 임신·출산을 위해 사용할 경우 냉동난자 해동과 보조생식술 비용 일부를 지원하는 사업으로 부부에게 회당 100만원 한도 내 최대 2회까지 지원 가능하다.

이외에도 올해부터 ▲난임진단검사비 지원 ▲예비·신혼부부 건강관리 지원 ▲난임부부 시술비 지원(소득무관)으로 임신 성공과 건강한 출산을 위한 지원을 강화했다.

군은 11월까지 임산부와 수유부를 대상으로 ▲임산부 건강교실 ▲1:1 모유수유 클리닉을 운영하고, 하반기 ▲숲태교교실 ▲영유아 심폐소생술 교육을 운영하여 난임 진단부터 임신 사전·사후 건강관리까지 임신과 출산 전 주기에 대한 촘촘한 지원을 제공할 예정이다.

자세한 사항은 고창군 보건소 모자보건실로 문의하면 된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관련기사목록
포토뉴스
이동
메인사진
[전북뉴스포토] 2023년도 제1회 완산구민과 함께하는 송년음악회
  • 썸네일>
  • 썸네일
  • 썸네일
  • 썸네일
  • 썸네일
  • 썸네일없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