완주군, 공직자 치매 파트너 양성 ‘치매안심도시로’

전 직원 대상 교육 진행… 지역사회 안전망 구축

남연우 기자 | 기사입력 2024/04/01 [11:48]

완주군, 공직자 치매 파트너 양성 ‘치매안심도시로’

전 직원 대상 교육 진행… 지역사회 안전망 구축

남연우 기자 | 입력 : 2024/04/01 [11:48]

 

▲ 공직자 치매 파트너 양성 ‘치매안심도시로’


[전북뉴스 인터넷신문=남연우 기자] 완주군이 1일 전 직원을 대상으로 공직자 치매 파트너 양성 교육을 진행했다.

‘치매 파트너 양성 사업’은 지역사회에 촘촘한 치매 안전망 체계를 구축하는 사업이다.

치매에 대한 이해를 바탕으로 일상에서 치매 환자와 가족이 안심하고 생활할 수 있도록 치매 친화적 사회문화 조성을 추진해 나가게 된다.

군은 교육에서 치매 바로알기, 치매 환자와의 의사소통 기술, 치매 파트너 역할 등 치매에 대한 정확한 정보를 제공했다.

이를 통해 완주군 공직자들이 치매에 대한 올바른 이해와 인식을 갖추고, 지역의 치매에 대한 편견 해소와 부정적 인식을 개선하는데 영향력을 펼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이외에도 군은 관내에 있는 공공기관을 순회하며 치매 파트너 교육을 실시해 치매 파트너를 양성, 치매안심도시 완주군 실현에 앞장설 예정이다.

유희태 완주군수는 “공직자들이 교육을 받는 것으로 끝나는 것이 아니라 일상에서도 치매환자와 가족을 배려하는 따뜻한 동반자가 되도록 함께 노력하는게 중요하다”며 “앞으로도 치매 파트너 교육을 활성화시켜 지역의 치매에 대한 건전한 돌봄 문화 확산을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관련기사목록
포토뉴스
이동
메인사진
[전북뉴스포토] 2023년도 제1회 완산구민과 함께하는 송년음악회
  • 썸네일>
  • 썸네일
  • 썸네일
  • 썸네일
  • 썸네일
  • 썸네일없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