완주군여성합창단 ‘가야 문화권 합창페스티벌’ 참여

“완주 대표 문화사절단 활약”

남연우 기자 | 기사입력 2024/04/01 [11:47]

완주군여성합창단 ‘가야 문화권 합창페스티벌’ 참여

“완주 대표 문화사절단 활약”

남연우 기자 | 입력 : 2024/04/01 [11:47]

 

▲ 완주군여성합창단 ‘가야 문화권 합창페스티벌’ 참여


[전북뉴스 인터넷신문=남연우 기자] 완주군여성합창단가 경북 고령 문화누리 야외공연장에서 개최된 ‘2024 가야 문화권 합창페스티벌’에 초청돼 완주군을 알렸다.

1일 완주군에 따르면 완주군여성합창단은 가야문화권 소속 10여 개의 합창단이 출연하는 무대에 올라 '최진사댁 셋째딸', '험한 세상 다리가 되어'를 아름다운 하모니로 선보였다.

합창단원 40명은 이번 무대를 위해 많은 연습을 거듭했고, 박준현 지휘자는 “우리의 하모니가 관객들에게 큰 감동을 선사하고 조화롭게 울려 퍼져 공감을 이루어 내는 소중한 순간이었다”고 소감을 전했다.

채미화 완주군여성단체협의회장은 “완주군을 대표하는 문화사절단으로 활약한 여성 합창단원들에게 감사의 인사를 전한다”며 “이번 기회를 통해 완주군 여성합창단이 더욱 발전할 수 있는 계기가 되길 기대한다”고 말했다.

한편, 1999년 창단한 완주군여성합창단은 매주 화요일 완주가족문화교육원 평생배움터-Ⅱ에서 정기연습을 하고 있으며, 정기연주회 및 전국 합창대회와 같은 문화행사에 참여해 지역 예술문화 활성화에 기여하고 있다.

2015년 ‘제19회 대통령상 전국합창경연대회’에서 동상을, 2017년 ‘전북한마음합창경연대회’에서 최우수상을 수상하기도 했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관련기사목록
포토뉴스
이동
메인사진
[전북뉴스포토] 2023년도 제1회 완산구민과 함께하는 송년음악회
  • 썸네일>
  • 썸네일
  • 썸네일
  • 썸네일
  • 썸네일
  • 썸네일없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