무주군, 신바람 나는 일터 조성 나서

월례조회서 산불 예방, 영농 지원 등 최선 다짐

김현주 기자 | 기사입력 2024/04/01 [12:47]

무주군, 신바람 나는 일터 조성 나서

월례조회서 산불 예방, 영농 지원 등 최선 다짐

김현주 기자 | 입력 : 2024/04/01 [12:47]

 

▲ 무주군, 신바람 나는 일터 조성 나서


[전북뉴스 인터넷신문=김현주 기자] 무주군 공직자들은 지난 1일 무주군민의 집에서 열린 4월 월례조회에서 적극적인 업무추진 의지를 다졌다.

이 자리에서 4월에 계획된 업무는 물론, 각자 품은 목표와 꿈을 향해 한 발 더 내딛는 한 달을 보내면 좋겠다고 말문을 연 황인홍 군수는 제22대 국회의원 선거 준비 및 추진에 철저를 기해줄 것을 당부했다.

또 무주다운 인구정책 추진과 산불 예방 총력, 알맞은 시기 영농지도와 농기계 임대, 일손 지원 등 영농철 농가 지원에 최선을 다해달라고 주문했다.

인구문제와 관련해서는 “인구는 지역을 지탱하는 힘이자 존재 이유로 특단의 대책이 마련되지 않는 한 지방소멸 위기는 우려를 넘어 현실이 될 수밖에 없다”라며 “우리 군은 65세 이상 어르신 인구가 전체 인구의 37%를 육박하는 초고령사회, 한 해 7백만 이상이 다녀가는 관광도시라는 특성을 고려한 정책을 마련해야 하고 이를 위해 전 직원이 아이디어와 마음을 모아야 한다”라고 말했다.

이와 관련해 “인구문제가 우리 지역만의 문제가 아니기 때문에 지역 간 경쟁 또한 피할 수 없는 수순”이라며 “이것이 소모전으로 끝나지 않도록 하기 위해무주다운 노력을 해야 하는 것”이라고 강조했다.

또 황 군수는 분야별로 접수되는 민원을 비롯해 열린 군수실 건의 사항의 신속한 해결, 그리고 신속 집행 등의 현안을 차질 없이 추진해 줄 것을 강조했다.

이외에도 신바람 나는 직장 분위기 조성에 힘써줄 것을 주문해 눈길을 끌었다. 황 군수는 “우리 모두에게 직장은 생계유지 활동을 위한 공간이자 하루 중 가장 많은 시간을 보내는 장소”라며 “그렇기 때문에 이곳에서 형성된 관계와 문화, 분위기에 따라 직장생활의 질이 달라질 수밖에 없다”라고 전했다.

“그래서 상호 노력이 필요한 것”이라며 “각자 업무에 최선을 다하는 것은 물론, 생각의 차이와 다름은 인정하고 상호 예의를 지켜 언제나 일하고 싶은 직장 분위기를 만들어 갈 것”을 주문했다.

이 자리에서는 민원봉사과 김성기 주무관과 의료지원과 정하나 주무관, 무풍면 박주남 주무관, 건설과 김민성 주무관이 1분기 우수공무원으로 선정돼 표창을 수상했다.

한편, 이날 월례조회에 참석한 2백여 명의 공무원들을 대상으로 한 “군정홍보 관련 교육”은 서울시의회 연설비서관과 방송기자 등을 지낸 생각표현연구소 김주리 소장이 강사로 참여해

홍보의 이해와 중요성, 홍보 수단으로서의 보도자료, 언론과의 소통 원칙 등을 강의해 호응을 얻었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관련기사목록
포토뉴스
이동
메인사진
[전북뉴스포토] 2023년도 제1회 완산구민과 함께하는 송년음악회
  • 썸네일>
  • 썸네일
  • 썸네일
  • 썸네일
  • 썸네일
  • 썸네일없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