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북자치도, 닭 계열화업체 융자금 130억원 확보!

전국 사업비의 63% 확보 쾌거…계약농가 경영 안정화 기대

박성숙 기자 | 기사입력 2024/04/02 [11:41]

전북자치도, 닭 계열화업체 융자금 130억원 확보!

전국 사업비의 63% 확보 쾌거…계약농가 경영 안정화 기대

박성숙 기자 | 입력 : 2024/04/02 [11:41]

[전북뉴스 인터넷신문=박성숙 기자] 전북자치도는 농림축산식품부 2024년도 축산계열화사업 운영자금 지원사업을 통해 도내 5개 업체에 전국 사업비의 63%인 130억원을 확보해 융자 지원할 계획이라고 2일 밝혔다.

해당 사업은 계열사의 경영안정을 위해 운영자금을 지원함으로써 계약사육농가의 안정적인 가축사육에 따른 생산성 향상 도모를 위해 추진되는 융자 지원사업이다.

선정업체는 ㈜하림, ㈜동우팜테이블, ㈜사조원, ㈜일우, (유)가농이며, 융자금은 무이자 2년 일시상환 조건으로 농가에 지급되는 가축 구입비, 사료비 등 계열화사업 운영 등에 활용할 수 있다.

최재용 농생명축산식품국장은 “정책 자금 활용으로 생산비 상승에 따른 경영부담 해소와 계열화 경영안정에 도움이 되길 바란다”며, “앞으로도 공정한 거래관계 형성을 통해 계약농가와 계열화 사업자가 상생 발전할 수 있도록 힘써달라”고 당부했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관련기사목록
포토뉴스
이동
메인사진
[전북뉴스포토] 2023년도 제1회 완산구민과 함께하는 송년음악회
  • 썸네일>
  • 썸네일
  • 썸네일
  • 썸네일
  • 썸네일
  • 썸네일없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