군포시, 공중화장실에 안심비상벨 추가설치 추진

비상상황 발생시 112 종합상황실로 즉시 연결되는 신속한 대응체계 구축

남순우 기자 | 기사입력 2024/04/17 [08:05]

군포시, 공중화장실에 안심비상벨 추가설치 추진

비상상황 발생시 112 종합상황실로 즉시 연결되는 신속한 대응체계 구축

남순우 기자 | 입력 : 2024/04/17 [08:05]

▲ 군포안심비상벨설치


[전북뉴스 인터넷신문=남순우 기자] 군포시는 시민이 안심하고 사용할 수 있는 공중화장실 환경조성을 위해 공중화장실 7개소에 안심비상벨을 추가로 설치하기로 했다.

시는 군포경찰서와 협의하여 이용객이 많은 화장실 중 위치가 외곽에 있고 어두워 범죄 등 각종 위험에 노출될 가능성이 있는 곳을 선정했다고 밝혔다.

이번에 설치하는 안심비상벨은 버튼을 누르지 않아도 비명소리, 살려주세요 등 특정단어를 인식하는 이상음원 감지 기능이 있어 112 종합상황실로 자동 연결되고 음성통화도 가능해 더욱 신속하게 대응할 수 있게 해주는 시스템으로 총 71개소의 공중화장실에 양방향 안심비상벨이 설치되어 운영된다.

시 관계자는 범죄에 취약한 계층의 불안감을 해소하고 시민들이 안심하고 이용할 수 있는 공중화장실 환경을 조성하기 위해 매년 점차적으로 안심비상벨 설치를 확대해 나갈 계획이라고 말했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관련기사목록
포토뉴스
이동
메인사진
[전북뉴스포토] 2023년도 제1회 완산구민과 함께하는 송년음악회
  • 썸네일>
  • 썸네일
  • 썸네일
  • 썸네일
  • 썸네일
  • 썸네일없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