군산시민발전주식회사 발기인 총회 개최

시민발전주식회사 임원 위촉, 정관 제정 시행

[군산=전북뉴스] 남기범 기자 | 기사입력 2020/06/24 [09:06]

군산시민발전주식회사 발기인 총회 개최

시민발전주식회사 임원 위촉, 정관 제정 시행

[군산=전북뉴스] 남기범 기자 | 입력 : 2020/06/24 [09:06]

군산시청


[전북뉴스] 군산시민발전주식회사가 24일 군산시청 상황실에서 발기인 총회를 열고 힘찬 시작을 알렸다.

이날 시민발전주식회사 발기인 총회에는 발기인인 군산시장과 임원이 참석해, 임원에게 임명장 수여하고 회사의 정관과 사무실을 확정했으며 향후의 회사의 사업계획과 운영에 대해 논의 하는 시간을 가졌다.

시민발전주식회사 임원은 지난달 임원 공개모집과 임원추천위원회를 거쳐 총 5명의 임원을 최종 임명했다.

군산시민발전주식회사는 군산시가 전액 출자하는 최초의 재생에너지 전담 기관으로 지난해에 회사 설립을 위한 타당성 조사와 조례 제정 등을 마무리했으며 임원 구성을 마치고 설립등기와 지정고시를 앞두고 있는 상황 이다.

이날 발기인 총회에 참석한 강임준 군산시장은 임원진에게 임명장을 전달하며 축하 인사와 함께“시민발전주식회사는 에너지 분야에서 ‘시민이 함께하는 자립도시’라는 민선7기의 최우선 가치 실현을 위한 시민참여의 유일한 플랫폼으로서 제 역할을 충실히 해내 시 재생에너지 사업의 성공에 기여할 수 있도록 전략적인 운영에 만전을 기해달라”며 임원 역할을 재차 당부 했다.

이에 서지만 시민발전주식회사 대표이사는“시민발전주식회사 설립이 군산시 재생에너지 사업의 성공을 상징하는 우수 사례가 될 수 있도록, 저를 비롯한 임원들의 모든 역량을 발휘하겠다”며 굳은 의지를 담은 임명 소감을 밝혔다.

한편 군산시는 설립등기 및 지정고시 신청, 직원 채용등의 회사 운영을 위한 후속 단계를 신속히 추진해 회사 운영에 차질이 없도록 추진한다는 방침이다.

향후 시민발전주식회사는 새만금 육상 태양광 100MW사업의 특수목적법인에 참여해 시민들의 재생에너지 발전사업 참여와 수익금 배분 등의 역할을 해나갈 계획이라고 전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포토뉴스
남원시보건소, 야외활동 시 진드기!! 무리면 안돼 주의 당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