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기상 고창군수 “논에 벼 대신 콩심어 농가소득 향상 도울 것”

유기상 고창군수, 논 타작물 재배단지 현장방문

[고창=전북뉴스] 남연우 기자 | 기사입력 2020/06/26 [09:14]

유기상 고창군수 “논에 벼 대신 콩심어 농가소득 향상 도울 것”

유기상 고창군수, 논 타작물 재배단지 현장방문

[고창=전북뉴스] 남연우 기자 | 입력 : 2020/06/26 [09:14]

고창군청


[전북뉴스] 유기상 고창군수가 지난 25일 논 타작물재배 우수단지 현장을 찾아 논콩 재배상황을 확인하고 농가들의 의견을 듣는 시간을 가졌다.

이날 현장방문에는 정재민 신림면장, 박종대 한결영농조합법인 대표, 기호선 가평마을 이장 등 마을주민 50여명이 함께했다.

논 타작물재배 지원사업은 논에 벼 대신 다른 소득작물을 재배해 쌀 과잉문제를 선제적으로 대응하는 국가정책 사업이다.

조사료와 쌀 이외 식량작물 등의 자급율을 확보해 쌀 가격 안정을 통한 농가의 안정적인 소득 보장을 목표로 시행되고 있다.

고창군 한결영농조합법인은 지난해 52농가에 53㏊의 논콩재배를 단지화해 일반 벼 농사 대비 노동력 감소와 소득창출의 성과를 거뒀다.

올해는 72농가 60㏊의 논콩을 신림면 가평리 일원 지역의 논에 확대재배 하고 있다.

고창군 역시 영농발대식, 재배기술 교육 등을 지원하며 농가의 어려움을 해결하고 있다.

유기상 고창군수는 “정부정책 방향과 하나 돼 농촌을 살리기 위한 노력에 감사하다”며 “농업인 모두가 다함께 잘 살 수 있는 농업정책을 펼쳐 농생명식품 수도 고창을 만들기 위해 힘 쓰겠다”고 밝혔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포토뉴스
남원시보건소, 야외활동 시 진드기!! 무리면 안돼 주의 당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