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제시, 기초생활거점성육성사업 공모에 2개면 선정

백산면, 진봉면 문화·복지시설 확충으로 삶의 질 향상 기대

[김제=전북뉴스] 김영숙 기자 | 기사입력 2020/06/26 [11:11]

김제시, 기초생활거점성육성사업 공모에 2개면 선정

백산면, 진봉면 문화·복지시설 확충으로 삶의 질 향상 기대

[김제=전북뉴스] 김영숙 기자 | 입력 : 2020/06/26 [11:11]

김제시청


[전북뉴스] 김제시는 농림축산식품부의 2021년도 일반농산어촌개발 신규사업 공모에 백산면, 진봉면 기초생활거점육성사업이 선정됐다고 밝혔다.

기초생활거점육성사업은 배후마을 수요를 고려해 중심지인 면소재지에 거점시설을 조성하고 배후마을과의 네트워크 구축을 통해 주민들이 체감할 수 있는 복지·문화서비스 전달을 강화해 중심지와 배후마을 주민들의 삶의 질을 함께 향상시키는 사업이다.

이번 선정으로 김제시는 2021년부터 2025년까지 5년간 면 소재지별 40억원씩 총 80억원을 투입해 지역의 잠재력과 고유테마를 살려 문화·복지시설 확충 및 경관개선, 주민역량강화 등을 실시할 계획이라고 전했다.

특히 이번 사업은 기존 관주도의 하향식 의사결정이 아닌 공모단계에서부터 주민들로 이루어진 추진위원회를 구성해 사업을 발굴하는 상향식 사업으로 계획부터 준공까지 사업전반에 걸쳐 주민이 참여 할 예정이다.

시관계자는 “공모 선정은 주민들의 적극적인 참여가 있었기에 가능했으며 면지역의 기초생활기반 확충 및 주민공동체 활동기반 구축으로 주민들이 보다 가까운 문화·복지 혜택을 누릴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고 말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포토뉴스
통영시, 2020 특별 여행주간 기념, 해상택시로 떠나는 "통영밤바다 야경투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