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안군, 불법 주정차 단속 중점 실시

읍내 주요 도로변 고정형 CCTV 7개소 및 이동형 차량 단속 강화

[부안=전북뉴스] 박성숙 기자 | 기사입력 2020/06/29 [12:47]

부안군, 불법 주정차 단속 중점 실시

읍내 주요 도로변 고정형 CCTV 7개소 및 이동형 차량 단속 강화

[부안=전북뉴스] 박성숙 기자 | 입력 : 2020/06/29 [12:47]

부안군청


[전북뉴스] 부안군은 오는 7월 1일부터 부안터미널 사거리와 불법 주정차 다발구간인 번영로·석정로 등 읍내 주요 도로변 구간을 중심으로 불법 주정차 단속을 중점적으로 실시한다고 밝혔다.

군은 지난 4월부터 불법 주정차 금지표지판 설치 및 차량 홍보물 게첨, 과태료 부과 예고문 발송, 부안군 모범운전자회원·부안경찰서 합동 올바른 주정차 문화 확산 및 주차질서 확립 캠페인 등 불법 주정차 근절을 위해 다양한 활동을 전개해 왔다.

이번 불법 주정차 단속은 고정형 CCTV 단속과 이동형 차량 단속 등으로 실시된다.

고정형 CCTV는 읍내 주요 7개소에 설치돼 오전 8시부터 오후 8시까지 단속을 실시하며 이동형 차량은 시가지 주요 도로 및 민원발생지역을 대상으로 단속활동을 전개할 계획이라고 전했다.

이와 함께 국민신문고 앱을 통한 주민신고제도 운영하고 있다.

김진우 군 건설교통과장은 “인도, 이중주차, 대각주차, 횡단보도, 교차로 및 소화전 5m 이내, 버스정류장 10m 이내, 어린이보호구역은 주정차 절대금지구역이므로 주민들의 각별한 주의가 필요하다”며 “가까운 거리는 도보로 다니거나 공영주차장에 차를 주차하는 등 올바른 주정차 문화 정착에 적극적인 협조를 당부드린다”고 말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포토뉴스
남원시보건소, 야외활동 시 진드기!! 무리면 안돼 주의 당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