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명규 파주시의원, 5분 자유발언 통해‘정당을 배제하고 인물과 정책 중심으로 의장단을 구성하자’

소속정당을 떠나 파주시민만을 위한 ‘파주당’이라는 생각 강조

[파주시=전북뉴스] 남기범 기자 | 기사입력 2020/06/29 [14:10]

안명규 파주시의원, 5분 자유발언 통해‘정당을 배제하고 인물과 정책 중심으로 의장단을 구성하자’

소속정당을 떠나 파주시민만을 위한 ‘파주당’이라는 생각 강조

[파주시=전북뉴스] 남기범 기자 | 입력 : 2020/06/29 [14:10]

안명규 파주시의원, 5분 자유발언 통해‘정당을 배제하고 인물과 정책 중심으로 의장단을 구성하자!’


[전북뉴스] 파주시의회 안명규 의원은 29일 제218회 파주시의회 제1차 정례회 제3차 본회의 5분 자유발언에서 정당을 배제하고 인물과 정책을 중심으로 의장단이 구성돼야 한다고 강조했다.

이날 안명규 의원은 “포스트 코로나 시대를 이끌어갈 진정한 리더를 중심으로 의장단을 꾸려야 한다”며 “다수당이 표의 우위만을 주장해 의장단을 구성한다면, 공천제 폐지를 부르짖으며 풀뿌리 민주주의 기초의회를 만들려던 기존의 노력이 한 순간에 무너질 수도 있다”고 말했다.

이어 “의장은 물론 상임위원장까지 포스트 코로나 시대에 어떠한 의정활동을 펼칠 것인지 동료의원과 시민에게 설명하고 당리당략이 아닌 정책을 중심으로 의장단이 선출된다면 파주시의회는 조금 더 성숙한 의회, 시민의 신뢰를 받는 의회로 발전할 수 있을 것”이라 설명했다.

그러면서 “지금도 다른 기초의회에서는 중앙정치의 폐단을 극복하고 기초의회만의 풀뿌리 민주 의회를 구성하려는 노력이 계속되고 있다”며 “파주시민 역시 시의원만큼은 당리당략에서 벗어나 파주시만의 의정활동을 해 줄 것을 명령하고 있음을 동료의원 여러분께서 다시 한 번 상기해 달라”고 당부했다이어 안 의원은 “시의원 한분 한분은 지난 지방선거에서 준엄한 시민의 시험과 판단을 통해 이 자리에 서 있는 것이다”며 “시의원은 여당이던 야당이던 파주시민의 지지속에 선출되었기에 의장단을 역임했다는 것이 시민들의 평가 기준이 되지 못한다”고 지적했다.

끝으로 “파주시의회 의원은 소속정당을 떠나 파주시민만을 위한 ‘파주당’이라는 생각과 함께 오로지 정책과 공략을 통해 의장단을 선출, 코로나로 고통받는 시민을 위한 의정활동과 불확실한 미래를 선제적으로 대비하는 것이야말로 진정한 제7대 하반기 의회가 나아갈 길”이라고 강조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포토뉴스
남원시보건소, 야외활동 시 진드기!! 무리면 안돼 주의 당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