용산구, 동네배움터 온라인 강좌 수강생 모집

평생교육도 언택트 시대…비대면 무료강좌 풍성

[용산구=전북뉴스] 김영숙 기자 | 기사입력 2020/06/30 [07:35]

용산구, 동네배움터 온라인 강좌 수강생 모집

평생교육도 언택트 시대…비대면 무료강좌 풍성

[용산구=전북뉴스] 김영숙 기자 | 입력 : 2020/06/30 [07:35]

용산구, 동네배움터 온라인 강좌 수강생 모집


[전북뉴스] 서울 용산구가 오는 7월 5일까지 동네배움터 온라인 강좌 수강생 130명을 모집한다.

모집강좌는 삶, 거울, 자화상 DIY 미니어쳐 역사북아트 한걸음, 영어 내 삶을 정돈하는 정리수납 활동가 마을 변호사에게 듣는 마을이야기 향기로운 천연비누, 샴푸 만들기 사랑가득 나만의 캐리커쳐 완성하기 보태니컬아트 꽃그림 대바늘을 이용한 손뜨개 등 10개다.

정원은 반별 10명~20명이며 수강료는 없다.

수업은 모두 비대면으로 이뤄진다.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 확산 방지를 위해 구는 6월 초 평생학습 프로그램을 전면 비대면으로 전환한 바 있다.

온라인 수업 참여를 위해서는 인터넷 및 와이파이가 가능해야 하며 스마트폰 또는 태블릿, 노트북 중 1가지 이상 기기가 있어야 한다.

웹엑스 프로그램을 다운받아 설치하면 된다.

구 관계자는 “지난 한 달 간 비대면 평생학습 강좌를 운영한 결과 주민들의 반응이 생각보다 뜨거웠다”며 “감염병 확산을 막으면서 동시에 구민 평생학습 영역을 지속적으로 확장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구 동네배움터는 올해 2곳을 추가, 총 10곳에서 운영된다.

프로그램은 취미생활에서부터 일자리, 취업에 연계된 것까지 다양하며 연말까지 88개 강좌를 선뵐 예정이다.

단순히 교육에서 그치지 않고 일자리 창출, 자원봉사 등으로 지역사회에 환원되는 ‘배움의 터전’을 만드는 게 구 동네배움터 사업의 최종 목표라고 할 수 있다.

수강을 원하는 이는 구 교육종합포털로 신청하면 된다.

성장현 용산구청장은 “코로나19 상황에 따라 동네배움터 사업도 온라인으로 진행하게 됐다”며 “오프라인으로 운영할 때처럼 주민들의 지속적인 관심과 참여를 바란다”고 말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포토뉴스
[포토뉴스] 제2회 김환태 청소년 문학상 공모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