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산시, 5년간 총 729대 택시 감차 성과

2020년 상반기, 일반택시 109대 감차

[부산광역시=전북뉴스] 박성숙 기자 | 기사입력 2020/06/30 [07:09]

부산시, 5년간 총 729대 택시 감차 성과

2020년 상반기, 일반택시 109대 감차

[부산광역시=전북뉴스] 박성숙 기자 | 입력 : 2020/06/30 [07:09]

부산광역시청


[전북뉴스]부산시는 2020년도 상반기 택시감차보상사업을 통해 일반택시 109대를 감차했다고 밝혔다.

이번 감차에 투입된 예산은 30억 5,200만원으로 이 중 국비는 4억 2,510만원, 시비는 15억 3,690만원, 부가세 경감세액은 10억 9천만원을 차지한다.

당초 시에서는 2020년도 본예산에 60대분의 국고보조금만 확보한 상태였으나, 코로나-19 사태 장기화로 택시업계의 경영 여건이 악화됨에 따라, 택시업계에 대한 간접지원의 일환으로 감차 대수를 늘리기로 하고 국토교통부와 협의를 거쳐 49대분의 국고보조금을 추가 확보했다 이후, 시에서는 지난 4월 10일 일반택시 109대 감차, 대당 감차보상금액 2,800만원을 주요 내용으로 하는 ‘2020년도 부산광역시 택시감차계획’을 택시감차위원회 심의를 거쳐 확정하고 시보를 통해 고시하는 한편 국토교통부로부터 2020년상반기분 부가가치세 경감세액 10억 9천만원을 배정받은 바 있다.

이로써, 부산광역시에서는 지난 2016년부터 택시 감차를 지속적으로 추진, 총 729대를 감차했으며 부가가치세 경감세액으로 받은 금액은 2020년 6월 말을 기준으로 전국에서 가장 많은 88억 2,000만원에 이른다.

전국 지방자치단체 중 부산시가 택시 감차에 가장 적극적으로 임하고 있다는 것을 방증한다고 할 수 있다.

아울러 시에서는 지난해 용역을 마친 ‘제4차 택시총량실태조사’에 대한 국토교통부의 검증용역이 끝나는 대로 향후 5년간 택시정책의 기본지표가 될 택시 적정공급 대수 및 과잉공급 대수를 시보에 고시하고 이를 해소해나가기 위한 중기계획인 ‘택시 감차 추진 5개년 계획’을 수립해, 단계적으로 시행해 나간다는 계획이라고 전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포토뉴스
남원시보건소, 야외활동 시 진드기!! 무리면 안돼 주의 당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