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안군4-H연합회, 지역 홀몸어르신 1:1 사랑잇기 지속 추진

회원들이 생산한 농산물과 생필품 전달

[부안=전북뉴스] 박성숙 기자 | 기사입력 2020/06/30 [11:27]

부안군4-H연합회, 지역 홀몸어르신 1:1 사랑잇기 지속 추진

회원들이 생산한 농산물과 생필품 전달

[부안=전북뉴스] 박성숙 기자 | 입력 : 2020/06/30 [11:27]

부안군4-H연합회, 지역 홀몸어르신 1:1 사랑잇기 지속 추진


[전북뉴스] 부안군4-H연합회는 30일 관내 홀몸어르신 10명을 대상으로 맞춤형 봉사와 회원들이 직접 생산한 농산물과 생활용품 등을 전달했다고 밝혔다.

연초부터 시작된 코로나 확산으로 소홀해 질 수 있는 홀몸 어르신들을 대상으로 회원 10명이 각각 10명의 홀몸어르신에게 1:1 맞춤형 봉사로 지·덕·노·체의 4-H 정신에 따라 실질적인 도움을 주고 외로움을 달래주고자 추진했다.

이날 봉사활동에도 자택을 방문해, 직접 생산한 농산물 전달과 집 주변 환경정비, 말벗 등을 진행해 어르신들의 외로움을 달래 드리고 위로했다.

이번 방문에는 무더위가 시작되는 여름철 대비를 위해 냉방 가전기 등을 점검했다.

한 어르신은 ‘군청와 각종 사회복지 단체에서 도움을 주어 항상 감사한 마음이지만, 이렇게 마을 인근에 사는 젊은 사람들이 자주 방문해 말벗도 해주고 어려운 주변 청소는 물론 직접 생산한 쌀과 수박 전달과 도움을 주어 따뜻한 사랑을 느낄 수 있게 해줘 감사하다’.고 말했다.

임승 사무국장은 ‘지역공동체의 일원으로서 나눔과 봉사의 4-H정신을 함양하고 사회적 책임에 동참하고자 뜻을 모았는데, 한국4-H본부 등 많은 사회단체에서 격려를 해줬다’면서 ‘코로나19로 인해 회원들의 참여 확대가 제한적이지만, 향후 120명의 회원들이 관심도 많은 상황으로 장기적으로 모든 회원들이 사랑잇기를 할 수 있도록 추진할 계획이라고 전했다’고 말했다.

강성선 부안군농업기술센터소장은 ‘4-H회원들이 지역현안에 관심을 갖는 농업인으로 성장하고 있으며 지·덕·노·체 4-H이념을 실천해 농촌의 공동화 등 지역 노령화 문제를 해결하는 주체로 성장해 나가도록 적극 지원하겠다’고 말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포토뉴스
[포토뉴스] 제2회 김환태 청소년 문학상 공모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