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포시, 임야 일부에 대해 ‘토지거래 허가구역’ 지정

[김포시=전북뉴스] 남순우 기자 | 기사입력 2020/06/30 [12:34]

김포시, 임야 일부에 대해 ‘토지거래 허가구역’ 지정

[김포시=전북뉴스] 남순우 기자 | 입력 : 2020/06/30 [12:34]

김포시, 임야 일부(2.67㎢)에 대해 ‘토지거래 허가구역’ 지정


[전북뉴스] 김포시는 관내 일부 임야 88필지 2.67㎢에 대해 오는 7월 4일부터 2022년 7월 3일까지 토지거래허가구역으로 지정한다고 밝혔다.

이번 토지거래허가구역 지정은 개발이 어려운 임야를 기획부동산이 싼 값에 사들인 후 공유지분으로 쪼개기해 비싸게 판매하는 등으로 임야 투기행위가 사회 문제로 대두된 데 따른 것이다.

이에 따라 향후 토지거래허가구역에서의 토지거래는 토지거래계약 허가를 받은 후 계약을 체결해야 하며 일정 면적 이상 토지를 허가받지 않고 계약을 체결하거나 목적 외로 이용한 경우에는 2년 이하의 징역이나 계약 체결 당시 토지가격의 30%에 해당하는 금액의 벌금이 부과된다.

임동호 토지정보과장은 “이번 토지거래허가구역 지정은 시세차익을 노린 부동산 투기와 부동산 가격 상승 등을 예방하기 위한 조치로 부동산시장의 안정을 위해 많은 협조를 부탁드린다”고 말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포토뉴스
[포토뉴스]전주시 새마을부녀회(회장 강영이)삼계탕 어르신 600세대에 배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