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포시, 취약계층에게 마스크 50만 장 배부

기초수급·차상위 등 1만 2737명 1인당 40매씩 지원

[김포시=전북뉴스] 남순우 기자 | 기사입력 2020/06/30 [12:35]

김포시, 취약계층에게 마스크 50만 장 배부

기초수급·차상위 등 1만 2737명 1인당 40매씩 지원

[김포시=전북뉴스] 남순우 기자 | 입력 : 2020/06/30 [12:35]

김포시청


[전북뉴스] 김포시가 코로나19로 힘든 시기를 지내고 있는 기초수급자와 차상위 등 관내 취약 계층을 위해 마스크 50만 장을 배부하기 시작했다.

대상은 총 1만 2,737명이며 1인당 40장 씩 KF80 등급 이상의 마스크를 읍·면·동 행정복지센터를 통해 받을 수 있다.

대상자는 신분증을 가지고 주소지 행정복지센터를 방문해 마스크를 수령할 수 있으며 시는 7월 중순까지 배부를 마칠 계획이라고 전했다.

국민기초수급자는 생계급여, 의료급여, 주거급여, 교육급여 자격을 보유한 대상자며 차상위계층은 차상위계층확인, 차상위자활, 차상위본인부담경감, 차상위장애인, 차상위장애인연금 자격이 있는 사람이다.

시설대상자도 7월 중 지원될 예정이며 1인 당 지원기준은 동일하다.

또한 거동불편자, 장애인 등 직접수령이 어려운 대상자는 찾아가는 서비스 등을 통해 전달할 예정이다.

정하영 김포시장은 “마스크 수급이 좀 나아졌다지만 어려운 분들에게는 경제적 부담이 아직도 크다”며 “소득수준에 따라 건강과 안전이 위협받지 않도록 더욱 꼼꼼한 핀셋 지원을 이어가겠다”고 강조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포토뉴스
[포토뉴스] 제2회 김환태 청소년 문학상 공모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