남원시, 화장품산업 선도 위해 머리 맞댔다.

‘남원·지리산권 자원식물 화장품원료 발굴전략’ 기술세미나 개최

[남원=전북뉴스] 남주희 기자 | 기사입력 2020/06/30 [13:02]

남원시, 화장품산업 선도 위해 머리 맞댔다.

‘남원·지리산권 자원식물 화장품원료 발굴전략’ 기술세미나 개최

[남원=전북뉴스] 남주희 기자 | 입력 : 2020/06/30 [13:02]

남원시청


[전북뉴스] 남원시와 남원시화장품산업지원센터는 30일 남원 화장품센터 컨퍼런스룸에서 ‘남원·지리산권 자원식물 화장품원료의 발굴전략’ 기술세미나를 개최했다.

남원화장품센터와 한국천연유기농화장품협회가 공동주최한 이번 세미나에는 화장품분야 전문가 및 기업, 지원기관 등 2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남원·지리산권 자원식물을 활용한 화장품 원료 발굴 및 산업화 협력’에 대해 방향을 모색했다.

이에 이 자리에서 씨에이치하모니 최성철 대표는 ‘국내 천연·유기농화장품시장 확대 전략’에 대한 주제발표를 통해 국내 식약처인증 천연·유기농화장품에 대한 소비자 인식제고와 천연·유기농화장품원료인증제의 필요성 및 방향과 관련시장 확대를 위한 다양한 제시안을 내놓았다.

바이오스펙트럼 박덕훈 대표는 ‘지역자원 천연·유기농 화장품원료 발굴 및 공급 협력의 중요성과 현안’을 주제로 화장품 위해성분의 문제점을 제시하며 이를 극복하기 위한 천연·유기농화장품원료의 중요성을 강조했다.

그는 특히 앞으로 천연·유기농화장품시장의 확대와 원료인증제 시행이 화장품의 안전성과 환경유해성에 대한 소비자들의 인식제고 및 대기업 참여 유도 효과를 가져 올 것을 전망, 지역 고유의 화장품원료 발굴이 중요해짐과 동시에 재배농가와 기업의 상생협력이 크게 필요하다는 의견을 피력했다.

이날 세미나에서 참석자들은 종합토론을 통해 지역자원인 남원·지리산권자원식물 화장품원료의 가치탐색과 화장품기업들의 지역사회연계방안에 대한 다양한 제안과 의견도 나눴다.

또한 천연·유기농화장품원료 인증제 적극 참여를 위한 지역사회와 화장품기업들의 장단기 준비에 대한 논의도 진행됐다.

한국천연유기농화장품협회 신정은 회장은 “해외 화장품원료의 비중이 높은 국내 천연·유기농화장품 시장상황에서 지역고유 천연·유기농 화장품원료의 발굴 및 다양화를 진행하고 있는 남원시와 남원화장품센터의 노고에 감사를 표한다”며 “국내 화장품원료의 차별화된 경쟁력을 고취시키고 국내 천연·유기농화장품시장 확대를 위해 앞으로도 우리 협회는 남원시와 더욱 협력하겠다”고 말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포토뉴스
[포토뉴스] 제2회 김환태 청소년 문학상 공모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