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수시, 원룸·다가구주택 등 상세주소 부여 사업 추진

우편물 정확한 수령 및 응급 상황 발생 시 신속한 대처 가능

[여수=전북뉴스] 남주희 기자 | 기사입력 2020/06/30 [13:08]

여수시, 원룸·다가구주택 등 상세주소 부여 사업 추진

우편물 정확한 수령 및 응급 상황 발생 시 신속한 대처 가능

[여수=전북뉴스] 남주희 기자 | 입력 : 2020/06/30 [13:08]

여수시청


[전북뉴스]여수시가 원룸과 다가구주택 등에도 아파트처럼 동·호수를 부여하는 ‘상세주소 부여 사업’을 추진하고 있다고 밝혔다.

‘상세주소 부여 사업’은 원룸·다가구주택·상가 등에도 동·층·호를 부여해 공법관계 주소로 사용할 수 있게 하는 생활 편의 제도다.

그동안 2가구 이상이 거주하는 원룸, 다가구주택 등이 도로명과 건물번호까지만 있고 상세주소가 없는 경우, 각종 우편물·택배 등의 배송에 차질을 초래하고 응급상황 발생 시 경찰과 소방 인력의 신속한 대응이 어려웠었다.

시는 상세부여사업의 활성화를 위해 신축건물에 대해서 건축 인·허가 및 준공 과정에서 건물번호 부여와 동시에 상세 주소를 부여하고 기존건물에 대해서도 소유자에게 상세주소를 신청하도록 적극 유도할 계획이라고 전했다.

신청은 건물 소유자나 거주자 등 관계자가 민원지적과 도로명주소팀을 방문해 신청할 수 있다.

시 관계자는 “상세주소가 부여되면 건물 내 정확한 위치 안내로 우편물이나 택배 등의 정확한 전달 및 수취가 가능하고 각종 응급상황 발생 시 신속한 위치 찾기로 시민들의 안전을 확보할 수 있게 된다”며 “시민 여러분의 적극적인 관심과 신청을 부탁드린다”고 말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포토뉴스
남원시보건소, 야외활동 시 진드기!! 무리면 안돼 주의 당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