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00년 이후 전북 산업· 경제구조 진단을 위한” 2020년 제1차 전북 경제포럼 개최

중장기 경제정책 방향 제시 통한 전북 경제활력 제고방안 마련

[전북=전북뉴스] 박성숙 기자 | 기사입력 2020/06/30 [13:47]

“2000년 이후 전북 산업· 경제구조 진단을 위한” 2020년 제1차 전북 경제포럼 개최

중장기 경제정책 방향 제시 통한 전북 경제활력 제고방안 마련

[전북=전북뉴스] 박성숙 기자 | 입력 : 2020/06/30 [13:47]

전라북도청


[전북뉴스] 전북도는 30일 경제 분야별 포럼을 통해 전북 경제에 대한 전반적인 진단과 함께 중장기 경제정책 방향 제시를 위한 2020년 제1차 전북 경제포럼을 개최했다.

올해부터 개최되는 전북 경제포럼은 일본 수출규제, 코로나19 확산 등 그간 국내외 경제여건의 변화 속에서 경제진단을 통한 전북도의 역할을 재정립하고 중장기 방향을 모색하기 위해 기획됐다.

전북연구원에서 열린 이날 포럼에서는 “전라북도 경제요소별 GRDP 기여율 변화 분석 및 지역소득 개선방안”과 “전라북도 산업구조의 성장경로 특성과 경제 회복력 강화 방안”을 주제로 · 지역생산과 지역소득의 동반 성장을 위한 경제 구조 개선 방안 · 2000년 이후 지역의 산업정책에 따른 지역 주력산업의 성장 패턴 분석 · 산업별 성장에 미치는 경제적, 정책적 요인 도출, 타지역간 결과 비교 · 산업 성장을 바탕으로 하는 지역 경제 성장을 위한 정책 방향 등을 논의했다.

특히 전라북도 경제요소별 GRDP 기여율 변화 분석 및 지역소득 개선방안으로서 지역소비 인프라 구축과 본사형 지역경제체계 구축, 지역산업 체질 개선을 제시했고 경제환경 구조 변화에 대응하는 지역산업 진단의 새로운 관점으로 지역경제 지속성장을 위해서는 지역 고유의 차별화된 성장경로를 바탕으로 지역산업의 경쟁력과 회복력을 확보하는 처방이 필요하며 전라북도 주력 산업의 성장경로 분석을 통한 산업구조 진단을 한 결과, 지역경제 회복력을 높이기 위해 에너지산업과 미래수송기계산업은 선도기업 중심의 클러스터 강화 전략, 식품산업과 라이프케어산업은 중소벤처기업 육성 전략을 제시했다.

전북도는 이번 주제 발표에서 도출된 전라북도 경제·산업 체질 개선 방향을 3~4개로 정리하고 2차, 3차 포럼에서 각 개선 방향에 대한 구체적인 실천 전략을 제시할 계획이며 4차 포럼에서는 2, 3차 포럼에서 제시되는 실천 전략의 종합 추진 로드맵 제시와 추가적인 경제 정책 아젠다 발굴해 나갈 계획이라고 전했다 나석훈 도 일자리경제본부장은 “전북 경제포럼을 통해 분야별 경제진단을 통해 경제환경 변화에 선제적으로 대응하고 도민들의 더 나은 삶을 위해 경제 활성화에 힘을 모을 것”이라고 말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포토뉴스
통영시, 2020 특별 여행주간 기념, 해상택시로 떠나는 "통영밤바다 야경투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