함양군, 반사필름식 자동차 번호판 7월부터 시행

[함양군=전북뉴스] 남연우 기자 | 기사입력 2020/06/30 [13:59]

함양군, 반사필름식 자동차 번호판 7월부터 시행

[함양군=전북뉴스] 남연우 기자 | 입력 : 2020/06/30 [13:59]

함양군, 반사필름식 자동차 번호판 7월부터 시행


[전북뉴스] 함양군은 오는 7월 1일부터 반사필름식 자동차번호판을 시행한다고 밝혔다.

지난 해 9월, 자동차등록 대수가 급격히 증가해 등록번호의 용량부족이 예상됨에 따라 새 번호체계를 도입한 데 이어 오는 7월 1일부터 국가상징문양, 국가축약문자, 위·변조방지 홀로그램 등이 가미된 8자리 반사필름식번호판이 도입된다.

기존 페인트식 번호판과 함께 반사필름식 번호판을 추가 도입하게 되어 차량의 소유자는 취향에 따라 선택할 수 있게 됐다.

국토부에 따르면 이번에 도입되는 반사필름식 번호판은 국가상징 문양 및 국가축약문자, 홀로그램 등 다양한 색상과 디자인을 적용할 수 있는 장점이 있을 뿐만 아니라, 디자인 등을 쉽게 모방할 수 없어 무등록 차량 및 대포차 등 번호판 위·변조로 인한 문제를 사전 예방하는 데도 도움이 될 것이라고 한다.

신규 등록뿐만 아니라 기존 7자리번호판 소유자도 8자리 번호판으로 교체할 수 있으며 8자리 페인트식 번호판 소유자는 번호 변경없이 필름식으로 교체 가능하다.

군 관계자는 “차량등록 시 부여할 번호를 모두 배정받았으며 민원봉사과 내 자동차등록 창구에 안내문을 비치해 새로운 제작방식을 도입할 준비를 모두 마쳤다”고 밝혔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포토뉴스
[전북뉴스 포토] 2020 전북대한가수협회와 함께하는 "제8회 전주여 영원하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