남노송동 새뜰마을 조성사업 주민의견 수렴

새뜰마을 사업 및 기본계획 수립용역 등 추진절차 안내하고 주민 의견 적극 수렴

[완산구=전북뉴스] 김영숙 기자 | 기사입력 2020/10/27 [10:49]

남노송동 새뜰마을 조성사업 주민의견 수렴

새뜰마을 사업 및 기본계획 수립용역 등 추진절차 안내하고 주민 의견 적극 수렴

[완산구=전북뉴스] 김영숙 기자 | 입력 : 2020/10/27 [10:49]

 

전주시청


[전북뉴스] 전주시가 쇠퇴한 남노송동의 생활여건을 개선할 새뜰마을 사업을 추진하기 위해 주민들과의 소통에 나섰다.

시는 27일 남노송동 기린봉노인복지관에서 지역 주민과 시의원, 새뜰마을 사업 관계자 등이 참석한 가운데 ‘남노송동 새뜰마을 조성사업 주민설명회’를 개최했다.

시는 이날 간담회에서 주민들에게 새뜰마을 조성사업과 기본계획 수립용역 등 추진절차를 안내하고 주민들의 의견을 수렴했다.

남노송동 새뜰마을 조성사업은 오는 2023년까지 국비 29억원 등 총 41억5700만원을 투입돼 노후주택 정비, 거점공간 조성, 기반시설 정비 지원, 주민역량 강화 및 마을공동체 육성 등이 추진하는 내용이다.

시는 특히 주민들의 욕구조사와 가정방문을 통해 발굴된 욕구를 여러 민간단체와의 협업으로 해결해 나가는 주민돌봄 사업에 집중하기로 했다.

이와 관련, 다음 달 기본계획 수립을 위한 용역에 착수한 뒤 오는 12월 현장지원센터 문을 열어 마을의 문제점과 개선방향을 주민과 함께 논의해 나갈 계획이라고 전했다.

국승철 전주시 도시재생과장은 “주민들이 새뜰마을 사업에 높은 관심을 갖고 있는 만큼 주민들의 의견이 적극 반영될 수 있도록 노력할 것”이라며 “기초생활 인프라 개선은 물론 공동체와 주민돌봄 분야도 내실 있게 챙길 수 있는 새뜰마을 사업을 추진하겠다”고 말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포토뉴스
[포토뉴스] 꽁꽁 얼어붙은 백운호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