군산시의사회 앞서서 이웃사랑 실천

[군산=전북뉴스] 남기범 기자 | 기사입력 2020/12/30 [09:20]

군산시의사회 앞서서 이웃사랑 실천

[군산=전북뉴스] 남기범 기자 | 입력 : 2020/12/30 [09:20]

 

군산시의사회 앞서서 이웃사랑 실천


[전북뉴스] 군산시 보건소는 군산시의사회가 코로나19로 더욱 어려운 연말연시를 보내고 있는 이웃들을 찾아가 사랑을 실천했다고 밝혔다.

군산시의사회는 성가정의 집, 발달장애인 대안학교 산돌학교에 각각 100만원 시에 300만원을 지정기탁했다.

성가정의 집은 가정폭력피해자 보호시설로 가정폭력 피해여성과 동반자녀가 입소해 생활하는 시설로 피해자의 정신적, 신체적 회복을 돕고 독립적인 삶을 살도록 지원하고 있으며 산돌학교는 월명동에 위치한 발달장애인을 교육하는 비영리 대안학교다.

이창수 군산시의사회장은 “코로나19로 모든 시민들이 어려운 시간을 보내고 있지만 이럴 때 일수록 돌봄과 관심이 더욱 필요한 이웃들에게 힘이 되고 싶다”며 “군산시의사회가 이웃사랑 실천에 더욱 앞장서겠다”고 밝혔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포토뉴스
[포토뉴스] 꽁꽁 얼어붙은 백운호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