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익산형 내일채움공제’ 참여기업 모집

중소기업 재직자 장기 재직 유도, 2년간 기업부담금 50% 지원

[익산=전북뉴스] 박성숙 기자 | 기사입력 2020/12/31 [10:26]

‘익산형 내일채움공제’ 참여기업 모집

중소기업 재직자 장기 재직 유도, 2년간 기업부담금 50% 지원

[익산=전북뉴스] 박성숙 기자 | 입력 : 2020/12/31 [10:26]

 

익산시청


[전북뉴스] 익산시는 중소기업 재직자의 잦은 이직을 방지하고 장기 재직을 유도하기 위해 추진하는‘익산형 내일채움공제’사업의 참여자를 모집한다.

이번 사업은 시와 중소벤처기업진흥공단이 협약을 체결한 후 지난해 7월부터 추진하고 있는 사업이다.

상시근로자 5인 이상 중소제조기업이 공제에 가입하면 월 근로자 부담금 10만원, 기업 부담금 24만원을 5년간 공동 적립한 후 만기 시 근로자가 공제금과 이자가 성과보상금 형태로 지원된다.

시는 기업부담금 50%를 가입일로부터 2년간 지원한다.

공제에 가입하면 중소기업은 부담한 공제납입금에 대해 손비를 인정받고 세액공제 25%를 받을 수 있으며 근로자는 5년 만기 시 본인 납입금 600만원에 기업부담금과 복리이자를 더해 2천만원 이상의 성과보상금을 지급받을 수 있다.

또한 납입금에 대한 근로소득세의 50% 상당을 감면받을 수 있다.

시는 올해 사업 대상자를 1월부터 예산 소진 시까지 선착순 모집할 예정이며 신청 방법 등 에 대한 자세한 사항은 시 홈페이지를 통해 확인할 수 있다.

시 관계자는 "익산형 내일채움공제 지원을 통해 직무 기여도가 높은 근로자들의 장기재직을 유도함으로써 중소기업 경쟁력 강화에 도움이 됐으면 한다"며 "앞으로도 중소기업의 경영난 해소를 위해 다양한 제도를 발굴해 경기침체를 극복하고 새로이 도약할 수 있도록 돕겠다"고 말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포토뉴스
[포토뉴스] 함평자연생태공원, 겨울 이겨낸 "복수초, 활짝 핀 노란 꽃망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