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읍시, 농기계 임대료 50% 인하 6월까지 연장

농촌지역 인력난 해소·농가 경영비 절감 기대

[정읍=전북뉴스] 류재희 기자 | 기사입력 2021/01/05 [10:53]

정읍시, 농기계 임대료 50% 인하 6월까지 연장

농촌지역 인력난 해소·농가 경영비 절감 기대

[정읍=전북뉴스] 류재희 기자 | 입력 : 2021/01/05 [10:53]

 

정읍시청


[전북뉴스] 정읍시 농업기술센터가 농기계 임대료 50% 감면 혜택을 6월 말까지 연장한다고 5일 밝혔다.

시는 코로나19로 인한 농가들의 어려움을 덜기 위해 지난해 4월부터 12월 말까지 한시적으로 농기계 임대료 50% 감면을 시행했다.

하지만 코로나19 장기화에 따라 농촌지역 인력난 해소와 농가 경영비 절감을 위해 6월 말까지 6개월간 연장 운영을 결정했다.

이에 따라, 농기계 임대를 희망하는 지역 내 농업인이라면 누구나 임대사업소에서 보유 중인 전 기종에 대해 임대료 감면 혜택을 받는다.

시는 농기계 임대사업소 운영조례에 따라 본소를 비롯해 4개소 권역별로 농기계 임대사업소를 운영하고 있다.

임대료 50% 감면을 시행한 지난해 4월 6일부터 12월 31일까지 농기계임대사업소 운영실적은 10,742개 농가가 12,666대의 농기계를 임대했다.

이는 전년 대비 24% 증가했으며 임대료 감면 규모도 총 1억2천400여만원에 달하는 등 농가의 일손 부족 해소와 경제적 부담 경감에 큰 도움이 된 것으로 확인됐다.

또한, 6월까지 임대료 인하 기간을 연장할 경우 약 6천여 농가가 7천만원의 추가 감면 혜택을 제공받을 것으로 예상된다.

유진섭 시장은“코로나 19로 힘든 시기를 보내고 있는 농가들이 농기계 임대료 50% 인하 연장으로 조금이나마 힘이 되기를 바란다”며 “앞으로도 농가 피해를 최소화할 수 있는 다양한 지원책을 마련해 나갈 계획”이라고 밝혔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포토뉴스
[포토뉴스] 꽁꽁 얼어붙은 백운호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