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로나19로 어려운 여행업계 애로사항 청취

문체부 제2차관, 호텔업계에 이어 여행업계 현장 방문

박성숙 기자 | 기사입력 2021/01/07 [16:32]

코로나19로 어려운 여행업계 애로사항 청취

문체부 제2차관, 호텔업계에 이어 여행업계 현장 방문

박성숙 기자 | 입력 : 2021/01/07 [16:32]

문화체육관광부


[전북뉴스] 문화체육관광부 김정배 제2차관은 코로나19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호텔업계를 방문한 데 이어 1월 7일 오후 2시, 여행업계 현장을 방문해 관광 종사자들을 격려하고 애로사항을 청취했다.

김정배 차관은 취임 첫 현장 행보로 위기에 처한 호텔과 여행업 등 관광업계의 현장을 둘러보고 대책 마련에 나서고 있다.

관광업계는 코로나19 장기화로 인해 직격탄을 맞았고 특히 여행업계는 생태계 위기의 상황에 직면해 있다.

이에 김 차관은 방역수칙을 철저히 준수한 가운데 국내외 여행사 노랑풍선과 중소여행사, 1인 여행사 등을 방문해 직원들을 격려하고 간담회를 개최했다.

김 차관은 “작년부터 코로나19로 큰 타격을 받고 있는 여행업계를 위해 지원책을 마련했지만 부족한 것으로 알고 있다 어려운 여행업계 현장의 목소리를 듣고 여행업계를 위한 추가 지원 대책을 고민해 보겠다”고 밝혔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포토뉴스
[포토뉴스] 꽁꽁 얼어붙은 백운호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