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건복지부 1차관, 어린이집 방역 상황 점검을 위한 현장 간담회 실시

박성숙 기자 | 기사입력 2021/01/07 [16:34]

보건복지부 1차관, 어린이집 방역 상황 점검을 위한 현장 간담회 실시

박성숙 기자 | 입력 : 2021/01/07 [16:34]

보건복지부


[전북뉴스] 보건복지부 양성일 1차관은 1월 7일에 경북 구미시청에 마련된 관내 어린이집 원장과 보육 담당 공무원과의 간담회 자리에서 어린이집 방역 상황을 점검하고 애로사항을 청취했다.

이번 간담회는 코로나19 상황이 엄중함에 따라 사회적 거리 두기와 방역수칙 준수 하에 개최됐다.

어린이집은 코로나19 발생 상황에 따라 현재 전국적으로 92.9%가 휴원중이며 약44%의 아이들이 긴급보육을 이용하고 있다.

그간 보건복지부는 아동 및 교직원 증상 확인, 외부인 출입 관리 등 사회적 거리 두기 단계에 따른 조치사항 및 방역지침을 준수하도록 하고 방역지침을 성실히 이행하고 있는지 현장점검과 자체 점검을 병행해 왔다.

보건복지부 양성일 1차관은 “현장의 방역지침 준수에도 지역사회 및 보호자 등의 확진으로 보육교직원과 재원아동의 감염 사례가 발생하고 있다”며 어린이집의 어려움에 공감하고 아이를 돌보는 본연의 업무와 함께 감염병으로부터 어린이집을 안전하게 지키기 위해 그 어느 때보다 치열하게 보육 현장을 지켜 온 종사자 여러분의 노고에 깊은 감사를 표했다.

마지막으로 “앞으로도 지금과 같이 더 힘을 내어 위기를 함께 극복해 나가길 희망하며 현장의 애로사항은 적극적으로 검토해 개선될 수 있도록 하겠다”고 밝혔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포토뉴스
[포토뉴스] 꽁꽁 얼어붙은 백운호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