응봉초 3학년 서현준 학생 용돈 모아 응봉동 주민센터에 전달

‘코로나로 위기에 놓인 이웃에게 꼭 전달되길’ 마음 전해

[성동구=전북뉴스] 김영숙 기자 | 기사입력 2021/01/08 [08:36]

응봉초 3학년 서현준 학생 용돈 모아 응봉동 주민센터에 전달

‘코로나로 위기에 놓인 이웃에게 꼭 전달되길’ 마음 전해

[성동구=전북뉴스] 김영숙 기자 | 입력 : 2021/01/08 [08:36]

 

‘어려운 이웃 위해 써주세요’응봉초 학생 용돈 모아 전달


[전북뉴스] 서울 성동구 응봉동 주민센터에 한 초등학생이 어려운 이웃을 위해 써달라며 1년간 조금씩 아껴 모은 용돈을 기부했다.

지난해 마지막 날인 31일 응봉초등학교에 재학중인 3학년 서현준 학생은 어머니와 함께 응봉동 주민센터 복지팀을 찾아와 네 가족이 차곡차곡 모은 동전이 담긴 돼지저금통과 5만원권 지폐가 담긴 현금봉투 총 2백 2십여 만원을 전달했다.

서현준 학생은 “저는 용돈을 조금씩 아껴서 돼지저금통에 넣었고 가족들도 어려운 이웃을 돕기 위해 함께 돈을 모았는데, 주변에 코로나로 힘든 상황에 놓인 이웃들에게 꼭 전달됐으면 한다”고 소중한 마음을 함께 전했다.

성금을 전달받은 박수정 주무관은 “코로나19의 위기로 그 어느 때보다 어려움을 겪는 이웃들이 많다”며 “소중한 마음과 함께 성금은 서울사회복지공동모금회에 기탁해 취약 계층을 위해 잘 사용하도록 하겠다”고 말했다.

이문호 응봉동장은 “코로나19가 장기화 되면서 모두가 어려운 상황이지만 이웃돕기 성금모금에 지속적으로 기부의 손길을 보내주신데 대해 감사드린다”며 “주위에 관심과 도움이 필요한 취약계층이 없는지 더욱 꼼꼼히 살피겠다”고 말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포토뉴스
[포토뉴스] 꽁꽁 얼어붙은 백운호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