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라남도 참전명예수당’ 신설…대상자 확대

시군 수당과 별도 매월 2만원…참전유공자 명예 선양

[전남=전북뉴스] 남주희 기자 | 기사입력 2021/01/11 [11:20]

‘전라남도 참전명예수당’ 신설…대상자 확대

시군 수당과 별도 매월 2만원…참전유공자 명예 선양

[전남=전북뉴스] 남주희 기자 | 입력 : 2021/01/11 [11:20]

전라남도청


[전북뉴스] 전라남도는 나라를 위해 헌신한 참전유공자의 예우 및 명예 선양을 위해 올해 ‘전라남도 참전명예수당’을 신설하고 지급에 들어간다.

참전명예수당은 도내 주민등록을 둔 6·25 및 월남전쟁 참전유공자 1만 2천여명을 대상으로 한다.

수당은 각 시·군에서 지급중인 참전유공자 명예수당과 별도로 매월 2만원씩 지급된다.

지원을 희망한 참전유공자는 주소지 읍·면·동주민센터로 연중 신청하면 되고 자격확인 절차를 거쳐 이달부터 매월 지급된다.

1월 이후 신청자들도 1월분 수당부터 소급 적용받을 수 있다.

전라남도는 참전명예수당 지원을 위해 지난해 ‘전라남도 참전유공자 예우 및 지원에 관한 조례’를 개정했다.

이를 통해 참전유공자 예우 및 지원대상 중 연령이나 거주기간의 제한을 없애고 보훈급여금 수급자 등을 제외시키는 규정을 삭제하는 등 지급 대상을 대폭 확대했다.

강영구 전라남도 보건복지국장은 “참전유공자 예우를 위해 조례 개정으로 대상자를 확대했다”며 “국가를 위한 헌신에 보답할 수 있도록 국가유공자의 예우와 복지 증진을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포토뉴스
[포토뉴스] 꽁꽁 얼어붙은 백운호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