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창군, 2020년 지방세 목표액 114.6% 초과 달성

[고창=전북뉴스] 남연우 기자 | 기사입력 2021/01/12 [09:23]

고창군, 2020년 지방세 목표액 114.6% 초과 달성

[고창=전북뉴스] 남연우 기자 | 입력 : 2021/01/12 [09:23]

고창군청


[전북뉴스] 고창군이 지난해 경기침체 상황 속에서도 지방세 징수 목표액을 초과 달성하며 안정적 자주재원 확보에 총력전을 펼쳤다.

12일 고창군에 따르면 지난해 지방세 결산 결과 지방세 목표액을 114.6%초과 달성한 총 556억4200만원을 징수했다.

군은 스마트폰 전자고지 홍보, 자동차세 연납제도, 성실납세자 선정, 마을세무사 상담 비대면 운영, 지방소득세 독자신고 센터 운영, 재산세 소액부징수 납세자 안내문 발송 등을 통해 납세자 편의를 적극적으로 제공했다.

또 군 재정의 안정적 확보를 위해 지방세 정기분을 부과한 기간에는 읍·면 행정복지센터와 울력해 납세자가 납기내 납부 할 수 있도록 전화와 문자발송으로 사전 안내했다.

이어 더해 법인세무조사, 비과세·감면 후 사례별·기획 세무조사를 통한 사후관리 미이행 감면자의 추징, 체납세 일제 정리기간 운영, 매주 체납차량 번호판 영치, 재산압류, 공매 등 체납처분에 적극 대응했다.

고창군 재무과 관계자는 “2021년도 비과세·감면대상 사후관리, 세무조사, 누락세원 발굴, 체납 정리등 자주재원 확보에 힘쓰겠다”며 “납세자가 좀 더 쉽고 편할 수 있는 시책을 발굴하고 코로나19 영향으로 어려운 납세자를 위한 대책 마련에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포토뉴스
[포토뉴스] 꽁꽁 얼어붙은 백운호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