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창군 ‘행복한심원’ 관내 초·중학생 83명에게 방한복 지원

[고창=전북뉴스] 남연우 기자 | 기사입력 2021/01/12 [09:24]

고창군 ‘행복한심원’ 관내 초·중학생 83명에게 방한복 지원

[고창=전북뉴스] 남연우 기자 | 입력 : 2021/01/12 [09:24]

고창군 ‘행복한심원’ 관내 초·중학생 83명에게 방한복 지원


[전북뉴스] 고창군 심원면 봉사단체인 ‘행복한심원’이 지난 8일 관내 전체 초·중학생 83명에게 830만원을 들여 방한복을 지원했다.

이번 사업은 강추위 속에서도 방학이 늦어짐에 따라 등교중인 초·중학생의 따뜻한 겨울나기를 위해 마련됐다.

이대열 회장은 “최근 장기회된 코로나19로 아이들의 우울감이 높아질 수 있어 더욱 따뜻한 관심과 응원이 필요하다”며 취지를 전했다.

김태성 심원면장은 “이번 방한복 선물이 아이들에게 즐거운 추억이 되길 바라고 몸도 마음도 건강하게 자신의 꿈을 펼쳐나가길 응원한다”고 전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포토뉴스
[포토뉴스] 꽁꽁 얼어붙은 백운호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