청풍호반 케이블카, 대한민국 관광의 진정한 별이 되다

2020 한국 관광의 별 시상식 개최

[제천시=전북뉴스] 박성숙 기자 | 기사입력 2021/01/13 [08:17]

청풍호반 케이블카, 대한민국 관광의 진정한 별이 되다

2020 한국 관광의 별 시상식 개최

[제천시=전북뉴스] 박성숙 기자 | 입력 : 2021/01/13 [08:17]

청풍호반 케이블카, 대한민국 관광의 진정한 별이 되다


[전북뉴스] 제천 관광의 랜드마크인 청풍호반 케이블카가 문화체육관광부와 한국관광공사가 공동으로 주관하는 “2020년 한국 관광의 별”에 선정되어 수상하는 영예를 안았다.

코로나19 상황으로 인해 그간 시상식을 미뤄오다 타 지역 이동금지 특별조치 해제에 따라, 지난 12일 문화체육관광부 최보근 관광정책국장이 청풍호반 케이블카를 직접 방문해 철저한 방역지침 준수 하에 시상식을 가졌다.

최보근 관광정책국장은 “청풍호반 케이블카는 호반의 풍광을 조망할 수 있다는 차별화된 매력으로 개장한지 2년도 되지 않아 100여만명이 다녀갈 정도로 중부권 최고의 랜드마크가 됐다”며 특히 코로나 19라는 전례 없는 위기 속에서도 철저한 방역관리를 통한 안전 관광의 모범사례로 그 성과를 높게 평가했다.

이상천 제천시장은 “중앙선 제천-원주 복선전철 개통으로 서울에서 제천까지 56분이면 방문할 수 있는 바야흐로 수도권시대가 열렸다”며 “달빛정원, 용추폭포 유리전망대 등 시 곳곳에 다양한 관광 인프라를 탄탄히 구축해 중부권 최고 관광허브 도시로 거듭나기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청풍호반 케이블카는 코로나 상황으로 관광객 수 급감에 따른 어려움에도 불구하고 케이블카 내 입점 업체들의 임대료 감면은 물론 제천시의 코로나 극복 성금 모금 시에도 1천만원을 흔쾌히 기탁하는 등 대한민국의 진정한 관광의 별로써 지역사회 공헌에도 기여하고 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포토뉴스
[포토뉴스] 백련사(白蓮寺) 너무 일찍 핀 동백꽃