남원시, 국가유공자 보훈수당 확대 지급하다.

보국수훈자 추가 지원 및 수당 인상

[남원=전북뉴스] 남주희 기자 | 기사입력 2021/01/13 [11:02]

남원시, 국가유공자 보훈수당 확대 지급하다.

보국수훈자 추가 지원 및 수당 인상

[남원=전북뉴스] 남주희 기자 | 입력 : 2021/01/13 [11:02]

 

남원시청


[전북뉴스] 남원시는 국가유공자의 애국정신을 기리고 영예로운 삶과 복지향상을 위해 지급 대상자를 확대하고 보훈수당을 인상한다고 밝혔다.

지난해 ‘남원시 국가보훈대상자 보훈수당 지원 조례’를 개정해 보국수훈자12명이 올해부터 보훈 수당을 추가로 받게 됐다.

또한 6.25 참전유공자, 무공수훈자, 유족 등 단체별로 5만원에서 8만원까지 차등 지급받던 수당을 동일하게 매월 8만원씩 지급받게 된다.

이로써 그동안 차등 지급에 따른 보훈단체들의 불만을 해소하게 됐다.

시 관계자는 올 1월부터 1,420여명이 매월 8만원의 보훈수당을 받게되는데 가계운영에 조금이나마 도움이 되길 바란다고 전했다.

남원시는 타지자체와 다르게 보훈수당 외에도 생일을 맞이한 유공자를 축하하기 위해 해피데이 축하금 5만원과 유공자 사망 시 사망위로금 15만원을 별도 지원하고 있다.

단 6.25참전 유공자는 5만원을 추가 지급한다고 전했다.

이환주 남원시장은 “국가유공자의 많은 분이 노령층으로 활동이 불편한 것을 보면 가슴이 아팠으며 그분들의 예우와 삶의 질 향상을 위해 지속적으로 관심을 가지겠다”고 말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포토뉴스
[포토뉴스] 꽁꽁 얼어붙은 백운호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