올해도 홍천사과, 베트남 간다.

2021년 베트남 설 명절 선물용 홍천사과의 이미지 부각으로 베트남에 지속적인 홍천사과 유통기반 확립

[홍천=전북뉴스] 남연우 기자 | 기사입력 2021/01/13 [13:13]

올해도 홍천사과, 베트남 간다.

2021년 베트남 설 명절 선물용 홍천사과의 이미지 부각으로 베트남에 지속적인 홍천사과 유통기반 확립

[홍천=전북뉴스] 남연우 기자 | 입력 : 2021/01/13 [13:13]

홍천군청


[전북뉴스] 홍천군은 수출액 기준 2천1백만원 상당의 홍천사과 3.5t을 베트남에 수출하기로 현지의 한베타임즈와 계약했다.

이번 수출은 2019년 12월에 1차 수출한 홍천사과가 베트남 내 과일 시장 평가에서 호평을 받아 2020년산 홍천사과를 수입·판매하려는 수입업체 한베타임즈와의 계약으로 성사됐다.

홍천사과공급은 내촌농협APC가 맡고 수출 관련 협력업무는 올해 출범한 ㈜강원수출이 맡는 등 관련 단체의 협업공영으로 2차 베트남 수출이 진행된다.

한류열풍으로 동남아의 황금시장으로 부상한 베트남의 설 명절에 맞춰 직거래와 대행매장 판매를 병행하기 위해 오는 16일 부산항에서 처음 출하될 예정이다.

홍천사과는 사과 재배 최적의 환경에서 재배되어 단단한 식감을 기본으로 단맛과 신맛의 조화로 맛과 품질이 우수해, 베트남에도 통했다는 평가다.

군 관계자는 “오는 2025년까지 50ha의 사과 수출재배단지를 조성하고 총 재배면적을 250ha로 확대해 해외시장 판로의 다변화를 통해 홍천사과의 브랜드 가치를 높이고 농가 소득을 높여 나갈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포토뉴스
[포토뉴스] 꽁꽁 얼어붙은 백운호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