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절기 복지사각지대 대상자 집중 발굴

빅데이터 활용 단전,단수 등 위기징후 대상자

[성주군=전북뉴스] 류재희 기자 | 기사입력 2021/01/13 [14:32]

동절기 복지사각지대 대상자 집중 발굴

빅데이터 활용 단전,단수 등 위기징후 대상자

[성주군=전북뉴스] 류재희 기자 | 입력 : 2021/01/13 [14:32]

동절기 복지사각지대 대상자 집중 발굴


[전북뉴스] 성주군은 단전, 단수, 통신비 체납 등 위기징후 대상자 파악 등 한파가 장기간 이어지는 가운데 생활에 어려움을 겪고 있는 복지사각지대 대상자 발굴에 선제적으로 나선다.

2021년 3월 5일까지 행복e음 빅데이터를 활용해 단전, 단수 통신비 체납 등 108가구에 대해 방문상담 등을 통해 복지서비스를 연계할 예정이며 연일 지속되는 한파에 취약계층의 안전 사고예방을 위해 고난도 사례관리 대상자 및 장애인, 한부모, 독거노인, 조손가정 등 가구에 방문상담을 강화하고 관내 원룸촌 주위에 위치한 편의점을 대상으로 위기가구 발굴에 협조를 구했다.

발굴된 복지사각지대 가구는 상담을 거쳐 긴급복지지원, 기초생활보장제도, 에너지바우처 등 공적 지원, 다양한 서비스 제공과 함께 복합적인 어려움이 있는 경우 통합사례 대상자로 선정해 대상가구에 맞춤형 지원을 제공할 계획이라고 전했다.

성주군 관계자는 “연일 지속되는 한파와 코로나19가 장기간 이어지면서 저소득층과 복지사각지대에 있는 주민들의 어려움이 더 가중되고 있다”며 “위기가구의 신속한 발굴을 위한 지역주민들의 관심과 협조가 절실한 상황으로 도움이 필요한 위기가구 발견 시 가까운 읍·면 행정복지센터나 군청 주민복지과 희망복지지원단에 신고를 부탁드린다”고 밝혔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포토뉴스
[포토뉴스] 꽁꽁 얼어붙은 백운호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