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주시, 새콤달콤 향과 맛 좋은 ‘경주봉’ 본격 출하

우수한 품질과 높은 당도의 새콤달콤한 향으로 명절선물로 인기

[경주시=전북뉴스] 류재희 기자 | 기사입력 2021/01/13 [14:45]

경주시, 새콤달콤 향과 맛 좋은 ‘경주봉’ 본격 출하

우수한 품질과 높은 당도의 새콤달콤한 향으로 명절선물로 인기

[경주시=전북뉴스] 류재희 기자 | 입력 : 2021/01/13 [14:45]

경주시, 새콤달콤 향과 맛 좋은 ‘경주봉’ 본격 출하


[전북뉴스] 경주에서 생산되는 새콤달콤한 맛의 감귤류 ‘경주봉’이 다음 달로 다가온 민족고유의 명절 설을 앞두고 본격 출하됐다.

‘경주봉’은 풍부한 일조량과 일교차가 큰 청정 경주지역에서 재배되어 과일 빛깔이 좋고 당산비의 조화가 최상급이라는 평가를 받고 있다.

경주시농산물산지유통센터에서는 ‘경주봉’의 까다로운 선별과정과 품질 관리로 시장에서 우수한 품질을 인정받고 있다.

‘경주봉’의 올해 출하가격은 1㎏당 8,000원에서 1만원까지이며 특유의 황금색과 새콤달콤한 맛과 향으로 설 명절 선물용으로 큰 인기를 끌 것으로 기대된다.

한편 경주시는 기후 변화에 선제적으로 대응하기 위해 우리나라 남부 일부지역에서만 재배되던 감귤류 재배법을 2010년대 초반부터 지역농가에 보급해 왔다.

이후 품질 향상을 위한 재배기술과 판매전략 등 농가 소득향상을 위해 다양한 노력을 펼친 결과, 현재 재배농가가 24농가, 7.6㏊ 규모로 꾸준히 늘어나고 있는 추세다.

권연남 농업기술센터 소장은 “경주에서 생산되는 경주봉은 거듭 변화하는 기후에 빠르게 대응할 수 있는 대체작목으로 경제적 가치가 뛰어나다”며 “품질이 좋은 경주봉 재배를 위한 시설개선 및 지원으로 농가소득 향상을 위해 지속적으로 노력할 것”이라고 말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포토뉴스
[포토뉴스] 꽁꽁 얼어붙은 백운호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