군산의료원 응급의료센터 현대화 추진

응급의료센터, 수술실 확충과 응급 입원병실 100병상 추가

남관우 기자 | 기사입력 2021/03/19 [10:53]

군산의료원 응급의료센터 현대화 추진

응급의료센터, 수술실 확충과 응급 입원병실 100병상 추가

남관우 기자 | 입력 : 2021/03/19 [10:53]

 

군산의료원 응급의료센터 현대화 추진


[전북뉴스] 전라북도가 필수 의료서비스 제공 강화를 위해 지역거점 공공병원인 군산의료원의 응급의료센터, 수술실 등 진료시설 현대화 계획을 밝혔다.

지난해 보건복지부 기능보강사업에 선정된 군산의료원의 진료시설 현대화사업은 지역거점 공공병원으로서 취약계층 진료와 공공보건 의료업무를 수행하는 지방의료원의 기능을 특성화하는 사업이다.

지난해부터 오는 2022년까지 3년간 총사업비 220억원을 투입해, 최근 의료환경을 반영한 종합시설계획을 수립하고 기본설계 용역을 진행 중이다.

응급의료센터에는 감염방지를 고려한 감염격리실, 출입구, 환자분류소와 그 밖에 보호자 대기실, 편의시설 등을 확충하고 응급입원병실 100병상을 추가해 응급환자가 즉시 입원할 수 있는 시스템을 갖추게 된다.

또한, 수술실은 진료과의 특성에 맞는 수술장비 도입과 쾌적한 수술환경을 조성해 질 높은 의료혜택을 제공하고 수술실과 외부와의 차단시스템을 강화해 감염위험률을 낮추도록 할 계획이라고 전했다.

강영석 전라북도 보건의료과장은 “응급의료센터, 수술실 등을 현대화함으로써 도민의 생명과 직결된 필수 의료서비스 기능이 향상될 것으로 기대하며 앞으로도 공공보건의료 시설·장비 현대화를 지속적으로 확충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 도배방지 이미지

포토뉴스
이동
메인사진
전북뉴스 "기사 조회수 200만건 돌파"
  • 썸네일>
  • 썸네일
  • 썸네일
  • 썸네일
  • 썸네일
  • 썸네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