장수군, 봄꽃 본격 공급.한누리전당 봄꽃으로 새 단장

남관우 기자 | 기사입력 2021/03/25 [13:37]

장수군, 봄꽃 본격 공급.한누리전당 봄꽃으로 새 단장

남관우 기자 | 입력 : 2021/03/25 [13:37]

 

장수군청


[전북뉴스] 장수군은 아름답고 쾌적한 환경 조성을 위해 꽃묘 양묘장에서 생산된 각양각색의 봄꽃 10만주를 읍·면 시가지와 관광지 등에 본격적으로 식재 한다고 25일 밝혔다.

양묘장에서는 팬지, 데이지, 메리골드 등 연간 다양한 화종의 120만본 꽃묘를 생산하고 있으며 이번 봄철 식재를 위해 팬지와 데이지 10만 여본을 각 실·과와 읍·면사무소에 보급한다.

보급된 꽃묘는 읍·면 시가지와 누리파크, 뜬봉샘생태관광지 등 장수군 주요 관광지에 식재될 예정이다.

특히 군은 장수누리파크 내에 꽃탑과 화단을 조성해 지역 주민들에게 심신을 달래주는 힐링공간을 제공하고 방문객에게는 다양한 볼거리를 제공할 예정이다.

김인주 과수과장은“코로나-19로 지친 주민의 정서함양을 높이고 꽃묘 자체 생산을 통해 사계절 아름답고 행복한 장수를 만들며 예산절감 효과에도 크게 기여하고 있다”며 “관내 곳곳에 꽃단지를 조성해 연중 찾고 싶은 장수군을 만들기 위해 주력할 계획이라고 전했다”고 말했다.

같은 날 장수군 시설관리사업소는 장수 한누리전당 화단에 팬지와 데이지 7,000본을 식재했다.

김성현 시설관리사업소장은 "아름다운 경관 조성과 쾌적한 시설물 유지 관리를 위해 계속 노력하겠다"며 "코로나19로 지친 주민들에게 다소나마 위안이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 도배방지 이미지

포토뉴스
이동
메인사진
전북뉴스 "기사 조회수 200만건 돌파"
  • 썸네일>
  • 썸네일
  • 썸네일
  • 썸네일
  • 썸네일
  • 썸네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