남원시농업기술센터, 고품질 벼농사를 위한 지도강화

종자 선별, 소독, 싹틔우기 철저히

[남원=전북뉴스] 남주희 기자 | 기사입력 2021/03/30 [13:43]

남원시농업기술센터, 고품질 벼농사를 위한 지도강화

종자 선별, 소독, 싹틔우기 철저히

[남원=전북뉴스] 남주희 기자 | 입력 : 2021/03/30 [13:43]

 

고품질 벼농사를 위한 지도강화


[전북뉴스] 남원시농업기술센터는 한 해 벼농사 첫걸음인 종자 선별 요령, 종자소독, 묘판 파종 전 싹틔우기 등을 철저히 할 것을 당부했다.

건실한 종자는 비중을 이용한 염수선을 실시하는데 메벼는 염수선 비중을 1.13, 찰벼는 비중 1.04에서 가라앉는 볍씨를 사용한다.

까락이 제거되지 않는 종자는 탈망기 등을 이용해 제거한 후 염수선을 실시한다.

또한 종자로 전염되는 키다리병, 도열병, 깨씨무늬병 등을 예방하기 위해 종자소독을 철저히 해야한다.

종자소독 방법 중 약제침지소독법은 물 20L에 적용약제와 종자 10kg을 넣고 온탕소독기를 이용해 30℃, 48시간 담가 소독 후 맑은 물로 2회 헹궈준다.

친환경 재배의 경우 온탕소독방법을 이용하며 60℃의 물 100L에 벼 종자 10kg을 10분 담가 소독하고 냉수에 10분 이상 종자를 담근다.

30℃에서 1-2일 침종한 후 볍씨 싹틔우기는 30-32℃에 어두운 조건에서 보통 1일 정도 두어 하얀 싹 길이를 1㎜ 내외로 키우면 적당하다.

농업기술센터 담당자는 “파종 전 소독 및 싹틔우기 지도를 강화해 고품질 쌀생산을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 도배방지 이미지

포토뉴스
이동
메인사진
[전북알림마당] 가수 주채연, 2021년도 노래교실 개강안내
  • 썸네일>
  • 썸네일
  • 썸네일
  • 썸네일
  • 썸네일
  • 썸네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