익산시, '미세먼지 차단숲' 조성 확대

총 20억원 투입, 5월까지 산단·고속국도 2곳 차단숲 조성

[익산=전북뉴스] 박성숙 기자 | 기사입력 2021/03/31 [10:16]

익산시, '미세먼지 차단숲' 조성 확대

총 20억원 투입, 5월까지 산단·고속국도 2곳 차단숲 조성

[익산=전북뉴스] 박성숙 기자 | 입력 : 2021/03/31 [10:16]

 

익산시청


[전북뉴스] 익산시는 생활권 미세먼지 유입 차단과 쾌적한 환경을 제공하기 위해 미세먼지 차단숲 조성을 확대한다.

시는 산업단지와 고속국도에서 발생하는 미세먼지가 생활권으로 확산되는 것을 차단하고 근로자와 시민들에게 쾌적한 생활환경을 제공하기 위해 미세먼지 발생원 2곳에 차단숲을 조성한다고 밝혔다.

올해 국가식품클러스터 산업단지와 호남고속국도 주변 왕궁 주교제 인근에 총 20억원을 투입해, 오는 5월까지 미세먼지 저감 능력이 높은 수종인 소나무, 느티나무 등 22종 2만8천400여주를 식재해 미세먼지 차단숲 조성을 마무리할 계획이라고 전했다.

앞서 시는 지난 2019년 제3일반산업단지 인근에 10억원을 투입해 소나무와 영산홍 등 23종의 수목 2만7천500여주를 식재해 미세먼지 차단숲을 조성한 바 있다.

익산시 관계자는 “코로나19와 미세먼지로 지친 시민들의 불안감을 해소하고 보다 쾌적한 환경조성과 삶의 질 향상을 위해 차질 없이 사업을 진행하겠다”고 밝혔다.

  • 도배방지 이미지

포토뉴스
이동
메인사진
전북뉴스 "기사 조회수 200만건 돌파"
  • 썸네일>
  • 썸네일
  • 썸네일
  • 썸네일
  • 썸네일
  • 썸네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