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헌율 익산시장, 코로나19 경각심 늦추면 안 된다 당부

확진자 발생 재난문자 송출 금지로 시민들 경각심 낮아질까 우려

[익산=전북뉴스] 박성숙 기자 | 기사입력 2021/04/05 [14:02]

정헌율 익산시장, 코로나19 경각심 늦추면 안 된다 당부

확진자 발생 재난문자 송출 금지로 시민들 경각심 낮아질까 우려

[익산=전북뉴스] 박성숙 기자 | 입력 : 2021/04/05 [14:02]

 

익산시청


[전북뉴스] 정헌율 익산시장은 코로나19 확진자가 지속적으로 발생하고 있으나 확진자 발생 재난문자 송출 금지로 확진자가 발생하지 않는 것으로 오인해 시민들의 경각심이 낮아지지 않도록 주의가 필요하다고 당부했다.

특히 최근 코로나19 확진자들이 초기 증상이 심하지 않아 감염 사실을 인지하지 못한 채 직장과 일상생활을 지속해 지역사회 내 n차 감염 확산의 우려가 있다고 밝혔다.

이에 익산시는 적극적으로 대처해 n차 감염 확산으로 번지지 않도록 방역 활동과 확진자 가족과 접촉자 전체에 대한 전수 조사와 코로나19 검사를 진행하고 있다.

지난 1일 중앙재난안전대책본부에서 지방자치단체 코로나19 재난문자 운영기준 강화로 확진자 발생과 관련된 정보 및 지자체 조치계획 등을 재난문자로 송출하는 것을 금지했다.

이에 따라 시민들에게 확진자 발생 안내 문자가 송출되지 않고 있는 상태로 시민들이 확진자 발생을 인지하지 못해 계속되는 코로나19 확산에도 불구하고 경각심이 낮아질 것을 염려하고 있다.

정헌율 익산시장은“주변 시군에 지속적인 코로나19 확진자가 발생하고 있으며 익산시도 안전한 상태로 볼 수 없다”며“개학과 따뜻해진 날씨로 활동량이 많아진 상태에서 시민들의 경각심마저 느슨해진다면 또다시 대규모 확산으로 번질 우려가 있기 때문에 이런 때일수록 방역수칙 준수에 힘쓰고 재난문자 대신 직접 정보 검색을 통해 코로나19로부터 스스로를 지켜야 한다”고 당부했다.

  • 도배방지 이미지

포토뉴스
이동
메인사진
전북뉴스 "기사 조회수 200만건 돌파"
  • 썸네일>
  • 썸네일
  • 썸네일
  • 썸네일
  • 썸네일
  • 썸네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