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성군, 은어 치어 8만 마리 방류

남관우 기자 | 기사입력 2021/04/05 [16:41]

보성군, 은어 치어 8만 마리 방류

남관우 기자 | 입력 : 2021/04/05 [16:41]


[전북뉴스=남관우 기자] 보성군은 지난 2일 벌교 칠동천, 득량천, 보성강 등에 은어 치어 8만여 마리를 방류했다고 밝혔다.

이번에 방류한 은어는 각장 5cm 이상 크기로 1~2급수의 청정 내수면에서만 서식하는 수산종자이다.

은어는 회유성 어종으로 부화한 치어들이 바다나 댐에서 겨울을 보내고 이듬해 4~5월 다시 강으로 거슬러 올라온다.

군 관계자는 “올해도 지속적으로 고부가가치 수산종사 방류를 통해 풍부한 어족자원을 조성하여 어업인 소득 향상에 최선을 다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보성군은 어족자원 보호를 위해 지난해에는 보성강, 벌교 칠동천, 주암호 등 내수면에 은어·메기 등 10종 34만여 마리를 방류했으며 해수면에는 감성돔·꼬막 등 수산종자 3종 60만여 마리를 방류하는 등 생태계 보전과 어업인 소득증대에 지속적으로 노력해오고 있다.
  • 도배방지 이미지

포토뉴스
이동
메인사진
[전북알림마당] 가수 주채연, 2021년도 노래교실 개강안내
  • 썸네일>
  • 썸네일
  • 썸네일
  • 썸네일
  • 썸네일
  • 썸네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