군산시협의체, 주민주도 마을복지 이끈다

읍면동지역사회보장협의체 활성화를 위한 지역특화사업비 지급

[군산=전북뉴스] 남기범 기자 | 기사입력 2021/04/06 [09:10]

군산시협의체, 주민주도 마을복지 이끈다

읍면동지역사회보장협의체 활성화를 위한 지역특화사업비 지급

[군산=전북뉴스] 남기범 기자 | 입력 : 2021/04/06 [09:10]

 

군산시청


[전북뉴스] 군산시는 주민이 주도하는 읍면동지역사회보장협의체의 활성화를 위해 지역별 특성에 맞는 대상자 발굴 및 복지 현안 해결을 위한 지역특화사업을 공모받아 최대 500만원씩 사업비로 지급했다고 6일 밝혔다.

이번 사업은 민관협력을 통한 찾아가는 맞춤형복지 및 읍면동 지역사회보장협의체 활성화를 위해 마련됐으며 사업비는 전북사회복지공동모금회 지정기탁금을 활용했다.

읍면동지역사회보장협의체는 27개 읍면동에 조직돼 있으며 주위의 어려운 이웃을 발굴하고 이들을 돕는 역할을 하기 위해 주민들이 참여하는 민간조직이다.

올해는 코로나19로 인해 대면 회의나 사업 추진 등이 어려운 상황이지만 코로나19의 여파로 생활이 더욱 힘들어진 지역주민을 지원하기 위해 최선을 다하고 있다.

읍면동협의체는 코로나19의 어려운 상황 속에서도 주민 주도하에 사업을 진행할 예정이며 긴급생계비 지원, 사랑의 집수리 사업, ‘영양찬 기운찬 활기찬’ 찬찬찬 밑반찬 지원 사업, 너도 나도 봄날 반려식물 지원 사업, 건강 드림 구급상자 지원 사업, 공유 냉장고 지원 사업 등 이웃이 이웃을 돕는 주민주도형 특화사업으로 진행될 예정이다.

또한 이 사업을 통해 읍면동 단위의 주민네트워크조직을 강화해 취약계층 발굴을 위한 역할을 수행하면서 생계곤란 가구 파악 및 필요한 지원을 연계해 읍면동 단위의 지역복지증진 및 저소득계층의 긴급한 위기문제를 함께 해결하고자 한다.

김주홍 복지정책과장은 “누구나 행복한 군산시를 만들기 위해서는 시민들의 참여가 매우 중요하다”며 “이번 지역특화사업을 통한 지원으로 시민들의 복지참여를 더욱 촉진해 나가고 읍면동지역사회보장협의체의 활성화에 좋은 기회가 되리라 생각한다”고 말했다.

한희창 군산시지역사회보장협의체 민간위원장은 “읍면동지역사회보장협의체에서 민관협력의 구심점이 되어 지역 상황을 반영한 특화사업을 통해 공공복지제도의 한계를 극복하고 주변에 어려운 이웃이 없는지 꼼꼼하게 살펴 한정된 복지자원을 효과적으로 활용해 복지사각지대를 해소할 수 있도록 하겠다”고 전했다.

  • 도배방지 이미지

포토뉴스
이동
메인사진
전북뉴스 "기사 조회수 200만건 돌파"
  • 썸네일>
  • 썸네일
  • 썸네일
  • 썸네일
  • 썸네일
  • 썸네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