진안군 배수개선사업 국비 54억 확보 쾌거

남관우 기자 | 기사입력 2021/04/06 [11:09]

진안군 배수개선사업 국비 54억 확보 쾌거

남관우 기자 | 입력 : 2021/04/06 [11:09]

 

진안군 배수개선사업 국비 54억 확보 쾌거


[전북뉴스] 진안군은 진안읍 연장지구 상습 침수지역 해소를 위한 배수개선사업 추진과 관련 농림축산식품부에서 국비 54억을 확보 하는 쾌거를 이뤘다.

배수개선 사업은 태풍이나 집중호우 시 침수피해로부터 농작물 침수 피해를 방지하기 위해 추진하는 사업으로 진안군은 전라북도, 농어촌공사와 함께 상습침수 지역에 대한 전수 조사를 실시해 연장지구에 대한 사업 필요성을 중앙부처에 지속적으로 건의한 결과 예산을 확보할 수 있었다.

앞서 군은 마령지구 배수개선사업에 국비 39억을 확보해 2019년도 공사에 착수해 2023년 완공을 목표로 추진 중이며 이번에 54억 예산을 확보한 연장지구는 하반기부터 실시설계를 시작해 2024년 사업을 완료할 계획이라고 전했다.

사업이 완료되면 마령지구와 연장지구의 상습 침수 피해가 해소되어 주민 불편이 개선 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전춘성 진안군수는 “연장지구 배수개선사업 확정으로 연장리 지역 주민의 숙원사업을 해소할 수 있게 됐다”며 “국비 100%의 배수개선사업은 20년 이상 된 노후 배수로를 개선하는 사업으로 주민 호응도가 높고 군 재정에도 도움이 되므로 동향, 백운, 성수면 등에서도 추가적으로 배수개선 사업지구를 발굴하길”당부했다.

  • 도배방지 이미지

포토뉴스
이동
메인사진
[전북알림마당] 가수 주채연, 2021년도 노래교실 개강안내
  • 썸네일>
  • 썸네일
  • 썸네일
  • 썸네일
  • 썸네일
  • 썸네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