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1회 사회적경제 협의체 회의 개최

전북도내 10개 사회적 경제 및 창업지원 유관기관 참여

남관우 기자 | 기사입력 2021/04/07 [13:21]

제1회 사회적경제 협의체 회의 개최

전북도내 10개 사회적 경제 및 창업지원 유관기관 참여

남관우 기자 | 입력 : 2021/04/07 [13:21]

 

전라북도청


[전북뉴스] 전북여성교육문화센터·전북광역여성새로일하기센터는 경력단절여성의 일자리 대안으로 떠오르고 있는 사회적 경제와 관련 ‘제1회 사회적 경제 협의체 회의’를 7일 개최했다.

이날 회의에는 전라북도사회적기업·협동조합 통합지원센터, 전주도시혁신센터, 벤처기업협회 전북지회, 전라북도경제통상진흥원, 전북사회적기업협의회 등 도내 사회적 경제 및 창업지원 유관기관이 함께 참여했다.

사회적 경제는 일자리, 저성장, 고령화 등의 문제를 해결하는 대안적 형태의 일자리를 창출한다는 측면에서 그 중요성이 커지고 있다.

또 지역사회에 뿌리를 두면서 지역구성원의 참여와 지역사회 네트워크를 활용해 사회적 기여를 중시하고 동시에 경제적 목표를 추구하는 특성이 있다.

무엇보다도 여성 친화적 강점을 살릴 수 있어 여성에게 적합한 일자리라고 할 수 있다.

사회적경제 협의체는 유관기관간 소통망 구축을 통해 여성 창업지원 등 사회적 경제 활성화 사업을 개발하고 공동 협력할 계획이라고 전했다.

특히 이번 회의를 통해 전북지역 내 여성들의 창업지원과 사회적 경제 활성화를 위해 다양한 의견을 나누고 협력방안을 논의했다.

이윤애 센터장은 “도내 사회적 경제의 여성일자리 특성을 살펴보고 여성일자리 확대와 여성경제 참여 확대를 기대한다”며 “이를 위해 기관별 운영되고 있는 사업 공유는 물론 공동협력사업 또한 지속적으로 발굴·추진함으로써 실질적인 사회적 경제 협의체로 거듭날 수 있도록 더욱 노력 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센터는 여성 창업자 육성·지원을 위해 창업 보육실과 상설 프리마켓 을 운영 중이며 트렌드를 반영한 온라인쇼핑몰 창업마스터 양성교육을 운영할 계획이라고 전했다.

이외에도 여성창업아카데미, 제2회 여성창업 아이디어 경진대회, 창업전문가 컨설팅 등 다양한 창업지원 프로그램을 운영할 예정이다.

  • 도배방지 이미지

포토뉴스
이동
메인사진
전북뉴스 "기사 조회수 200만건 돌파"
  • 썸네일>
  • 썸네일
  • 썸네일
  • 썸네일
  • 썸네일
  • 썸네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