울산시북구 북구종합사회복지관 ‘행복버블 세탁소’ 재오픈 사업설명회

세탁기, 건조기 재설치 등 정비 끝내고 서비스 제공

박성숙 기자 | 기사입력 2021/04/07 [18:03]

울산시북구 북구종합사회복지관 ‘행복버블 세탁소’ 재오픈 사업설명회

세탁기, 건조기 재설치 등 정비 끝내고 서비스 제공

박성숙 기자 | 입력 : 2021/04/07 [18:03]


[전북뉴스=박성숙 기자] 울산 북구종합사회복지관이 거동이 불편한 취약계층에 이불세탁을 지원하는 '행복버블 세탁소'를 다시 운영한다.

북구종합사회복지관은 7일 '행복버블 세탁소' 재오픈식과 함께 동 지역사회보장협의체 위원장과 행정복지센터 복지 담당자 등이 참석한 가운데 사업 설명회와 시연회를 열었다.

북구종합사회복지관 행복세탁소는 2010년 현대자동차 울산공장과 노동조합의 지원을 받아 2019년까지 운영했으나, 세탁기 노후화에 따른 잦은 고장으로 한동안 운영이 중단됐다. 지난해 말 사회복지공동모금회에서 사업비 2천520만원을 지원받아 올 초 세탁기 2대와 건조기 1대를 다시 설치해 재정비하고, 명칭도 '행복버블 세탁소'로 변경했다.

동 지역사회보장협의체 위원들이 저소득 성인장애인의 이불빨래를 수거해 오면 세탁을 거쳐 다시 세대로 배달해 주게 된다. 협의체 위원들은 이불빨래 수거와 배달을 통해 취약계층 세대의 안부를 살피는 역할도 맡게 된다.

북구 관계자는 "복지관과 지역사회보장협의체의 상호협력을 통해 지역사회 돌봄망과 복지사각지대 안전망을 구축할 수 있게 될 것으로 기대된다"고 말했다.
  • 도배방지 이미지

포토뉴스
이동
메인사진
전북뉴스 "기사 조회수 200만건 돌파"
  • 썸네일>
  • 썸네일
  • 썸네일
  • 썸네일
  • 썸네일
  • 썸네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