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성원 국회의원, 국립연천현충원 세계적인 호국보훈의 성지로 만들어야!

국가보훈처‧연천군과 함께 국립연천현충원 설계용역 착수보고회 개최!

남관우 기자 | 기사입력 2021/06/29 [08:49]

김성원 국회의원, 국립연천현충원 세계적인 호국보훈의 성지로 만들어야!

국가보훈처‧연천군과 함께 국립연천현충원 설계용역 착수보고회 개최!

남관우 기자 | 입력 : 2021/06/29 [08:49]

 

[사진] 김성원 국회의원, 국립연천현충원 설계용역 착수보고회 개최


[전북뉴스=남관우 기자] 국민의힘 김성원 국회의원(재선, 경기 동두천‧연천)은 28일, 연천군청 3층 대회의실에서 ‘국립연천현충원’ 설계용역 착수보고회가 열렸다고 밝혔다.

국립연천현충원은 서울과 대전에 이은 3번째 국립현충원으로 2025년까지 국비 980억원을 투입해 신서면 대광리 산120번지 일원 93만㎡의 부지에 10만기(1차 5만기) 규모의 봉안시설과 부대시설로 조성한다.

이날 착수보고회는 지난해 11월 열린 ‘국립연천현충원 실시협약 체결식’ 이후 첫 공식일정으로 김성원 국회의원을 비롯해 연천군수, 국가보훈처 보훈예우국장 등이 참석해 국립연천현충원의 설계 등 향후 나아가야할 방향에 대해 심도있는 논의가 이어졌다.

김성원 국회의원은 “시작이 반이라는 말이 있다. 모든 것의 기본이 설계인만큼 국립연천현충원이 세계적인 호국보훈의 성지라는 방향을 정확히 제시하기 위해 오늘 착수회에서 모두가 머리를 맞대고 지혜를 모아야 할 것”이라고 강조했다.

이어 “설계시 상징적인 조형물 등을 담아내는 것은 매우 중요하다”고 강조하면서, “또한 준공시점에 맞춰 교통인프라도 함께 구축될 수 있도록 관계부처 협의에 신발끈을 다시 동여매겠다”고 밝혔다.

그리고 “국립연천현충원과 유네스코 세계지질공원으로 선정된 한탄강 등 천혜의 자연경관이 연결되는 호국관광상품을 적극 개발해 연천군을 세계인이 찾는 글로벌 호국도시로 만들겠다”고 말했다.

  • 도배방지 이미지

포토뉴스
이동
메인사진
[포토뉴스] 군산시, 수험생을 위한 SNS이벤트
  • 썸네일>
  • 썸네일
  • 썸네일
  • 썸네일
  • 썸네일
  • 썸네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