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읍시, 신재생에너지 보급으로 청정도시 만든다!

민선 7기 공약사업, 태양광·지열 등 신재생에너지 보급 확대 추진

류재희 기자 | 기사입력 2021/10/28 [14:17]

정읍시, 신재생에너지 보급으로 청정도시 만든다!

민선 7기 공약사업, 태양광·지열 등 신재생에너지 보급 확대 추진

류재희 기자 | 입력 : 2021/10/28 [14:17]

 

정읍시, 신재생에너지 보급으로 청정도시 만든다!


[전북뉴스=류재희 기자] 정읍시가 신재생에너지 보급 확대로 청정에너지 확산에 앞장서고 있다.

시는 그간 정부에서 시행해 온 신재생에너지 보급사업에 적극적으로 동참해 왔으며 올해 예산 약 14억원을 투입해 신재생에너지 융복합지원사업을 추진하고 있다.

신재생에너지 융복합지원사업은 정부의 탈원전과 ‘재생에너지 3020’정책에 맞춰 신재생에너지 보급 확대를 위해 민선 7기 공약사업으로 추진하고 있다.

한국에너지공단의 공모사업에 선정돼 주택·건물·축사 등에 태양광 또는 지열 등의 설비를 설치하고, 설치비 일부를 지원하는 사업이다.

올해는 5개 읍면(신태인, 영원, 덕천, 이평, 정우 일원) 지역에 총 150가구를 선정해 사업을 추진하고 있다. 주택용 태양광(3㎾) 설치비는 502만원으로 이 중 85%를 국비와 시비로 보조한다.

시는 3㎾ 태양광을 설치하면 한 달 전기요금이 6만원 가량이 나오는 가구는 약 4만원을 절감할 수 있다고 설명했다.

또, 전기 사용량보다 태양광으로 생산한 전기가 더 많을 때는 남은 전기가 한전에 기록되어 있다가 전기 사용량이 많은 달 전기요금에서 차감된다.

이번 지원 사업으로 전기료 절감 효과를 통한 경제적 도움은 물론 지역주민들의 생활 편익에도 크게 기여할 것으로 기대된다.

유진섭 시장은“신재생에너지는 자연력을 동력원으로 하기 때문에 연료비에 대한 부담이 없다”며“신재생에너지 주택지원사업 등을 통해 신재생에너지 설비를 보급, 에너지 환경 개선에 앞장서겠다”고 말했다.

Duplicate entry '561316' for key 1
insert into news_report(news_uid,wdate,ip_count,read_count) values('825042','20211202','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