임실군, 가을철 산불방지 총력대응

가을철 산불방지대책본부 설치ㆍ운영

류재희 기자 | 기사입력 2021/10/29 [11:08]

임실군, 가을철 산불방지 총력대응

가을철 산불방지대책본부 설치ㆍ운영

류재희 기자 | 입력 : 2021/10/29 [11:08]

 

가을철 산불방지 총력대응


[전북뉴스=류재희 기자] 임실군이 가을철 산불방지를 위한 총력전에 돌입한다.

군은 가을철 산불 조심 기간인 11월 1일부터 12월 15일까지 군청(산림공원과)과 12개 읍·면사무소에 산불방지대책본부를 설치·운영하여 본격적인 산불방지 비상 체제에 들어간다고 밝혔다.

이를 위해 산불 전문진화대와 산불감시원 등 90여 명을 산불 발생 취약지에 분산 배치하여 산림 인접지 소각행위, 화기 및 인화물질 소지자 입산 금지 등 산불 예방 활동을 강화한다.

전라북도에서 운용하는 산불 진화용 임차 헬기가 임실군 소재 관촌면 회봉리에 배치되어 상황 발생 즉시 출동할 수 있도록 초동 진화체계를 완벽하게 구축했다.

또한 백련산 등 관내 주요 지점 4개소에 설치된 산불감시 카메라를 활용해 산불감시 활동을 전방위적으로 추진해 나가기로 했다.

특히 산불 및 미세먼지 발생의 주요 원인인 논·밭두렁 및 영농폐기물 등의 소각행위를 차단하기 위해 산불 조심 깃발·현수막과 마을회관에 산불 예방 홍보판을 설치하여 소각행위의 위험성을 홍보한다.

소각행위 취약 시간에 집중 단속을 실시하고, 소각행위자는 관련법에 따라 강경 조치할 방침이다.

아울러 산불 발생 시 읍·면 산불감시원에게 배부된 산불 신고 단말기를 통해 산림청 산불 상황 관제시스템과 연계, 신속하고 정확한 산불 신고체제를 구축하였고, 전문교육을 이수한 산불감식반을 동원해 산불원인자를 철저히 색출해 사법처리 할 계획이다.

심 민 군수는“최근 산불의 원인은 대부분 산림 인접지 논·밭두렁 및 농산폐기물 소각 등 인위적으로 발생하는 만큼 주민들의 산불 예방에 대한 적극적인 관심과 주의”를 당부하고“귀중한 산림자원을 보호하고 군민의 생명과 재산을 지키기 위해 총력을 기울이겠다”고 말했다.

Duplicate entry '561316' for key 1
insert into news_report(news_uid,wdate,ip_count,read_count) values('825898','20211130','0','0')